테슬라 전 CTO 스트라우벨 배터리 소재 공장 추진
보스톤코리아  2021-09-15, 18:40:11 
2015년 서울디지털포럼 방한 당시 J.B. 스트라우벨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2015년 서울디지털포럼 방한 당시 J.B. 스트라우벨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테슬라의 전 최고기술책임자(CTO) J.B. 스트라우벨이 이끄는 배터리 재활용 업체 레드우드 머티리얼스(이하 레드우드)가 미국에 배터리 소재 공장을 설립한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레드우드는 이날 블로그를 통해 2025년까지 전기차 100만대에 사용할 수 있는 연간 100기가와트시(GWh)의 양극활물질(CAM) 생산 공장을 설립할 것이라면서 공장 위치는 내년 초까지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레드우드는 소재를 외국에 의존하는 배터리 공급망은 비용을 올리고 탄소 발자국도 늘릴 수밖에 없다면서 낡은 배터리에서 회수한 리튬과 납, 니켈, 코발트를 사용해 양극 동박과 양극활물질을 미국에서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레드우드는 최근 피델리티 등으로부터 7억달러의 자금을 조달하는 데 성공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레드우드를 이끄는 스트라우벨은 테슬라 공동창업자로 16년간 CTO 등으로 재직하면서 테슬라의 기초를 닦은 인물이란 평가를 받았다.

스트라우벨은 전기차의 기초인 배터리팩 설계와 개발을 이끈 데 이어 모델 S 개발에도 힘을 쏟았으며 지난 2019년 7월 테슬라를 떠났다.

kp@yna.co.kr
(끝)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모더나 백신 90% 이상 병원 입원방지 효과 2021.09.15
케임브리지 소재 바이오회사 모더나는 모더나 백신이 병원 입원을 방지하는데 90% 이상 효과를 발휘한다고 밝혔다. 모더나는 지난 여름 델타변이가 미국내에서 가장 많..
리비안, 테슬라 제치고 전기 픽업트럭 첫 출시…삼성배터리 장착 2021.09.15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리비안이 테슬라와 제너럴모터스(GM) 등을 제치고 처음으로 전기 픽업트럭을 시장에 내놓았다.리비안..
테슬라 전 CTO 스트라우벨 배터리 소재 공장 추진 2021.09.15
테슬라의 전 최고기술책임자(CTO) J.B. 스트라우벨이 이끄는 배터리 재활용 업체 레드우드 머티리얼스(이하 레드우드)가 미국에 배터리 소재 공장을 설립한다고 로..
월마트, 포드·AI회사와 손잡고 자율주행 배송 시범서비스 2021.09.15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의 대형 유통업체 월마트가 자동차회사 포드, 인공지능(AI) 회사 아르고와 손잡고 자율주행 배송 실험에 나선다.월마트는 1..
미셸 우 보스톤시장 예비선거 승리선언 2021.09.15
역사적인 보스톤시장 예비선거에서 미셸 우 보스톤광역구 시의원이 승리를 선언했다. 미셸 우 의원은 로슬린데일에서 열린 당선축하 파티에 10시 20분께 등장해 승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