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비안, 테슬라 제치고 전기 픽업트럭 첫 출시…삼성배터리 장착
'R1T' 첫 출고…주행거리 505㎞, 최저 판매가 7천900만원
보스톤코리아  2021-09-15, 20:54:45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리비안이 테슬라와 제너럴모터스(GM) 등을 제치고 처음으로 전기 픽업트럭을 시장에 내놓았다.

리비안은 14일(현지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조립 공장에서 상용 전기 픽업트럭 'R1T'를 출고했다고 경제 매체 CNBC 방송 등이 보도했다.

R.J.스캐린지 최고경영자(CEO)는 트위터를 통해 "오늘 아침 첫 번째 고객용 차량이 생산 라인을 떠나 출발했다. 우리 팀의 노력이 이 순간을 가능하게 했다"며 전기 픽업트럭을 "고객에게 빨리 전달하고 싶다"고 밝혔다.

리비안 대변인은 이번에 생산된 'R1T'가 고객 판매용이라고 확인하면서 최초 출고 물량과 판매 예상 대수 등 세부 정보는 공개하지 않았다.

'R1T'는 미국 환경보호청(EPA) 기준 주행거리가 314마일(505㎞)이고, 최저 판매가는 6만7천500달러(7천900만 원)다.

또 이 픽업트럭에는 삼성 SDI가 공급하는 지름 21㎜, 길이 70㎜의 원통형 '2170 배터리셀'이 장착된다.

CNBC 방송은 "리비안은 테슬라와 GM, 포드 등을 제치고 전기 픽업트럭을 시장에 내놓은 첫 번째 업체가 됐다"고 전했다.

GM은 올해 가을 전기 픽업 'GMC 허머'를 시장에 내놓을 전망이고, 포드는 내년에 'F-150' 전기 트럭을 출시한다.

테슬라는 올해로 예정했던 '사이버트럭' 출고 시기를 내년으로 늦췄다.

jamin74@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마이크로소프트 계정, 암호 없이 접속·사용한다" 2021.09.16
마이크로소프트(MS) 계정 사용자들은 분실이나 해킹 등 위험이 큰 암호 대신 '암호 없는 인증'(Passwordless Ahentication) 옵션을 통해 ..
모더나 백신 90% 이상 병원 입원방지 효과 2021.09.15
케임브리지 소재 바이오회사 모더나는 모더나 백신이 병원 입원을 방지하는데 90% 이상 효과를 발휘한다고 밝혔다. 모더나는 지난 여름 델타변이가 미국내에서 가장 많..
리비안, 테슬라 제치고 전기 픽업트럭 첫 출시…삼성배터리 장착 2021.09.15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리비안이 테슬라와 제너럴모터스(GM) 등을 제치고 처음으로 전기 픽업트럭을 시장에 내놓았다.리비안..
테슬라 전 CTO 스트라우벨 배터리 소재 공장 추진 2021.09.15
테슬라의 전 최고기술책임자(CTO) J.B. 스트라우벨이 이끄는 배터리 재활용 업체 레드우드 머티리얼스(이하 레드우드)가 미국에 배터리 소재 공장을 설립한다고 로..
월마트, 포드·AI회사와 손잡고 자율주행 배송 시범서비스 2021.09.15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의 대형 유통업체 월마트가 자동차회사 포드, 인공지능(AI) 회사 아르고와 손잡고 자율주행 배송 실험에 나선다.월마트는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