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주 연결 고속도로에 전기차 충전소 확대 설치 박차
50개주 사업승인 완료…50마일 마다 설치 추진
보스톤코리아  2022-09-27, 17:20:28 
(워싱턴=연합뉴스) 강병철 특파원 = 인플레이션 감축법 시행으로 미국 내에서 생산된 전기차에 대해서만 보조금이 지급되는 가운데 미국 정부가 전기차 이용 확산을 위해 전기차 충전소 확대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미국 교통부는 각 주를 연결하는 고속도로에 50마일(약 80㎞)마다 전기차 충전소를 설치하는 사업에 대해 50개 주가 모두 승인을 받았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연말까지 캘리포니아주, 콜로라도주, 플로리다주, 펜실베이니아주 등에서는 최소 4개 이상의 고속 충전기가 설치되는 등 기존 충전소가 확장되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또 새 전기차 충전소 건설은 내년 봄부터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AP통신은 보도했다.

피트 부티지지 교통부 장관은 "미국은 지난 세기에 자동차 혁명을 주도했으며 21세기에는 전기차를 주도할 준비가 됐다"고 말했다.

앞서 미국 교통부는 지난 6월 전기차 충전소 네트워크 구축 계획을 발표했다.

지난해 미국 의회가 처리한 인프라 법의 '국가 전기차 인프라(NEVI) 포뮬러 프로그램'에 따른 이 계획은 주간(州間) 고속도로에 50마일마다 충전소를 설치하도록 했다.

또 각 충전소는 최소 4개 이상의 충전기를 설치해야 하며 자동차 모델과 무관하게 일정 속도 이상으로 충전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 사업에는 5년간 50억 달러(약 6조2천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바이든 정부는 이번 사업을 포함해서 2030년까지 모두 50만개의 전기차 충전소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soleco@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조던홀의 K클래식 가을음악회, 14일 금요일 밤 2022.09.27
주보스턴총영사관과 민주평통 보스턴협의회(회장 한선우)가 공동주최하는 K클래식 가을음악회 이 오는 10월 14일(금)에 ..
미국, 코로나19 이후 제조업 일자리 6만7천개 늘어 2022.09.27
미국 제조업체들이 외국에 투자했던 생산시설을 본국으로 들여오는 ‘리쇼어링’ 효과가 미국 노동시장에서 확인되고 있다.뉴욕타임스(NYT)는 26..
미국 주 연결 고속도로에 전기차 충전소 확대 설치 박차 2022.09.27
(워싱턴=연합뉴스) 강병철 특파원 = 인플레이션 감축법 시행으로 미국 내에서 생산된 전기차에 대해서만 보조금이 지급되는 가운데 미국 정부가 전기차 이용 확산을 위..
미국 집값, 10년만에 첫 하락…전년대비로는 사상 최대폭 둔화 2022.09.27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의 집값이 10년 만에 떨어졌다. 1년 전보다는 여전히 훨씬 높은 가격이지만, 그 상승세는 역대급으로 꺾이는 추세다.글로벌..
러 점령지 합병투표 압도적 가결…영토편입 수순 돌입 2022.09.27
(이스탄불=연합뉴스) 조성흠 특파원 =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점령지의 러시아 영토 편입을 위한 주민투표가 27일(현지시간) 예상대로 지역별 최고 99%가 넘는 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