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셸 우 보스톤 최초 아시안 여성 시장 당선
보스톤의 과감한 개혁, 모두가 보이고 들리는 도시 될 것
11월 3일 선거에서 62.7%득표 에사비 조지 후보 따돌려
보스톤코리아  2021-11-03, 01:10:29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장명술 기자 = 미셸 우 시의원이 보스톤의 역사를 새로 섰다. 우 시장 당선자는 11월 2일 열린 선거에서 보스톤역사상 최초의 아시안 시장, 보스톤 최초의 선출된 유색인종 시장, 보스톤 최초의 선출된 여성 시장이란 모든 타이틀을 한꺼번에 차지했다. 

우 당선자의 선거는 명확했다.  “우리를 위해 구축되지 않았고, 우리의 언어를 사용하지 않으며, 우리의 목소리를 듣지 않은 보스톤 시의 체계를 바꾸겠다”는 것이었다. 

미셸 우 당선자는 “보스톤시 모든 곳에서 우리는 이 순간을 준비해왔다. 우리는 보스톤 시가 모든 사람을 위한 곳이 되는 것을 준비했다”고 사우스보스톤 소재 사이클로라마( Cyclorama) 센터포아츠에서 열린 선거축하파티 승리 연설에서 밝혔다. 

그러면서 미셸 우 당선자는 “보스톤시가 사람들을 쫓아내지 않고 모든 시민들을 환영하는 곳이 되길 준비해왔다. 모든 사람이 머물 수 있고 그린 뉴딜 시티가 될 준비가 됐다”고 선언했다. 

미셸 우 당선자는 선거공약으로 렌트 컨트롤, 무료 대중 교통, 보스톤개발계획기구(BPDA) 해체 등의 과감한 정책들을 내세우며 과감한 개혁을 약속했다. 보스톤에서 거주하면서 느꼈던 많은 장벽과 소외감을 안고 출발했던 정치였기에 과감한 변화를 주창한 것이다. 그러나 이같은 정책은 이상적인 것으로 현실적이지 않다는 것이 애니사 에사비 조지 후보와 많은 거주자들의 생각이었다. 

미셸 우 의원은 “우리는 모두가 보이고, 들리며 소중하게 여겨지는 보스톤 시를 만나야 한다”며 향후 과감한 개혁을 추진할 것임을 밝혔다. 

이번 선거에서 패배한 폴리시아랍어메리칸인 애니사 에사비 조지 후보는 10시 20분께 승복연설을 통해 미셸우에게 축하를 보냈다. 그는 미셸 우에게 “엄마의 힘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4일 오전 1시 3분 현재 94.9%의 표가 개표된 가운데 미셸 우 후보는 62.7%에 달하는 74,836표를 득표했으며 에사비 조지 후보는 37.3%에 달하는 44,432표를 득표했다. 

사실 선거 전 여론조사에서도 미셸 우 후보는 30% 이상의 차이를 기록해 왔으며 승패보다는 선거 당일 표차이가 얼마나 나는지에 관심이 모아졌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미셸 우 보스톤 최초 아시안 여성 시장 당선 2021.11.03
미셸 우 시의원이 보스톤의 역사를 새로 섰다. 우 시장 당선자는 11월 3일 열린 선거에서 보스톤역사상 최초의 아시안 시장, 보스톤 최초의 선출된 유색인종 시장,..
민주평통 보스턴협의회 출범식 가져 2021.10.21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보스턴지역협의회는 20기 출범식을 보스톤 소재 더블트리바이힐튼호텔에서 20일 개최했다. 오은희 간사의 사회로 진행된 출범식에서 이석현 민주평통..
팬데믹 불구하고 한인회 광복절 축제 370여명 참가 2021.08.16
매사추세츠한인회(회장 서영애)가 광복절을 기념해 개최한 광복절 축제에 370여명(한인회측 집계)이 넘는 한인들이 참가해 팬데믹 이후 첫 모임을 즐겼다. 8월 15..
예매율 1위 한국영화 대작 모가디슈 보스톤 개봉 2021.07.29
김윤석과 조인성이 주연한 류승완 감독의 신작 '모가디슈'가 8월 6일 보스톤에서 개봉한다. 코로나바이러스 여파 속에 올여름 개봉하는 첫 한국 영화 대작인 이 ..
사우스엔드서 중국계 시니어 여성 공격당해 2021.06.17
67세의 중국계 여성 인칭람씨가 5월 23일 저녁 7시께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인근에서 폭행 당했다. 경찰 보고서에 따르면 가해자인 이 여성은 람씨를 주먹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