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사추세츠 이제 예약없이 백신 접종받는다
대형접종센터 10일부터 예약없이 방문 접종
CVS 월마트, 샘스클럽 등에서도 워크인 접종
보스톤코리아  2021-05-06, 16:49:48 
6일 앙코르 백신 접종장소를 방문 중인 찰리 베이커 주지사 (사진 =주정부 제공)
6일 앙코르 백신 접종장소를 방문 중인 찰리 베이커 주지사 (사진 =주정부 제공)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매사추세츠에서는 더 이상 백신 접종 예약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지 않아도 된다. 찰리 베이커 행정부는 10일부터 대형접종센터를 방문시 예약없이 바로 현장에서 접종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고 5일 발표했다. 

이에 앞서 CVS와 월마트는 자체 약국 체인을 방문하는 모든 매사추세츠 주민들에게 5일부터 예약없이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접종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현장에서 예약하고 접종이 가능한 워크업(Walk-up) 접종은 10일 월요일부터 보스톤의 하인즈컨벤션센터, 락스베리의 레지루이스센터, 댄버스의 더블트리호텔, 다트머스의 전 서킷시티건물, 스프링필드의 이스트필드몰, 그리고 내틱몰 접종센터에서 실시된다. 

이중 더블트리호텔, 하인즈컨벤션센터, 내틱몰은 6월말에 폐쇄되며 질레트 접종센터도 이와함께 문을 닫는다. 

베이커 주지사는 “현장방문 접종은 백신 프로그램의 새로운 장을 연 것이며 더 많은 주민들이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유도할 수 있어 (백신 접종에 있어) 미국내 선두를 고수하게 될 것”이라며 “대형접종센터는 두번째 백신을 맞을 때까지 문을 열어둘 것”이라고 밝혔다. 

매릴로 서더스 보건복지부 장관은 “에버렛 소재 앙코르 클리닉은 지역콜래보티브의 일환이며 향후 주당 6천 도스를 공급받게 된다.”고 말했다. 

베이커 주지사는 여전히 주정부의 백스파인더 웹사이트를 통해 예약이 가능하다고 말하고 주내에는 800여 백신 접종 장소에서 백신 접종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그에 따르면 약 70%의 성인 주민이 최소한 1차례 접종을 받았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뉴욕 놀러 오시면 백신 놔드려요"…관광객 대상 접종 추진 2021.05.06
미국 뉴욕시가 관광객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해주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6일(현지시간) 밝혔다. AP 통신, 뉴욕 포스트에 따르면..
2세대로 전환중인 시민협회를 소개합니다 2021.05.06
시민협회가 올해 초 소피아 박 사무총장 체재로 새롭게 출발했다. 지난해 샘 현 사무총장을 영입해 2세대 전환을 시도했던 것에 이은 두번째 걸음이다. 이번에는 더..
매사추세츠 이제 예약없이 백신 접종받는다 2021.05.06
매사추세츠에서는 더 이상 백신 접종 예약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지 않아도 된다. 찰리 베이커 행정부는 10일부터 대형접종센터를 방문시 예약없이 바로 현장에서 접종할..
매사추세츠한인회 혐오 범죄 '대응 매뉴얼' 배포 [1] 2021.05.06
매사추세츠 한인회는 5월 1일 토요일 벌링턴 소재 H마트에서 한인들과 아시안들 그리고 미국인들에게 아시안에 대한 '혐오 범죄' 어떻게 보고 어떻게 대응할 것인..
‘한인사회의 현황과 변화하는 미래’ 2021.05.06
5월 아시안태평양계(AAPI) 문화유산의달을 맞아 뉴잉글랜드 포럼은 코리언어메리칸 카운슬의 애브라함 김대표를 초청, ‘코리안아메리칸 커뮤니티의 현황과 변해가는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