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도 피하는 새로운 오미크론변이 BA.2.12.1 매스주 휩쓸어
미국내 1일 감염수도 10만명 넘겨, 4차 대유행 시작 우려
오미크론 하위변이 백신 회피능력 증가, 마스크 착용해야
보스톤코리아  2022-05-19, 17:35:24 
오미크론 하위변이들은 인공지능이 있는 것처럼  백신을 회피하며 또다시 감염을 급증시키고 있다
오미크론 하위변이들은 인공지능이 있는 것처럼 백신을 회피하며 또다시 감염을 급증시키고 있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미국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하루 10만명을 넘기며 우려할 수준으로 번져가고 있다. 특히 오미크론 하위변위들이 다량 등장하면서 빠르게 감염세를 확장시키고 있다. 

MIT와 하버드의 공동 연구소인 브로드 연구소에 따르면 오미크론의 하위변이 BA.2.12.1는 매사추세츠 감염의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매사추세츠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은 하루당 약 5천여명이 넘어서면서 4차 대유행의 초입에 들어섰을 수도 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특히 최근 오미크론의 다양한 하위변이들은 백신과 기존 감염으로 인한 면역체계를 우회하는 능력을 보이고 있어서 더욱 주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최근 주변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한인들의 이야기가 자주 들리고 있다. 

감염이 다시 증가하면서 매사추세츠 전문가그룹인 매사추세츠 평등건강연합(Massachusetts Coalition for Health Equity)은 학교, 실내 모임, 대중교통 등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다시 실시해야 한다며 주정부와 보건부에 요구했다. 

보스톤글로브는 가장 최근 매사추세츠의 지배종인 BA.2.12.1를 비롯해 다른 하위변이에 관해 전문가들과 문답식으로 풀이했다. 

미국을 휩쓸고 있는 BA.2.12.1는 어떤 변이인가?
첫째로, 오리지널 오미크론 변이는 B.1.1.529로 명명됐다. 지난해 사우스아프리카에서 처음 발견됐고 이후 세계로 빠르게 확산됐다. 1월 말 또하나의 오미크론 하위변이 BA.1.1가 미국을 다시 휩쓸어 지배종으로 올라섰다. 
올 봄 3월 또 다른 하위변이인 BA.2.12.1가 유사한 변이인 BA.2.1.과 함께 뉴욕에서 발견됐다. 이 두 하위변이는 BA.2 오미크론변이보다 확산속도가 23에서 27% 더 빨랐다. 3월 초, CDC는 BA.2가 미국 전체 감염의 26%를 차지한다고 밝혔었다. 당시 BA.2.12.1는 1%에 불과했다. 5월 7일에는 BA2가 전체 감염의 56%를 차지했고 BA.2.12.1는 폭발적으로 늘어 미국내 43%를 차지했다. BA.2.12.1는 뉴잉글랜드 지역의 40% 정도를 차지하고 있으며 브로드 연구소에 따르면 이는 매사추세츠의 70% 감염을 차지하고 있다. 

BA.2.12.1가 다른 변이들을 밀어내고 지배종이 될 것인가?
전문가들은 이미 BA.2.12.1가 가장 많은 감염을 일으키는 지배종이라고 밝혔다. 매사추세츠종합병원(MGH)의 감염병 전문가인 제이콥 레미욱스 박사는 “2시간 30분대를 달리던 마라톤 선수가 운동화를 바꿔 신고나서는 갑자기 2시간대를 달리는 것과 유사하다. 정말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비유했다. 

BA.2.12.1는 면역력을 피해 감염하는데 뛰어나는가?
그렇다. 중국의 과학자들의 연구에 따르면 BA.2.12.1는 기존의 오미크론 감염이나, 백신으로 형성된 항체를 우회하는 능력이 향상된 것으로 보인다. 아직 이들 연구는 동료 전문가들의 재평가를 받지 않은 상태다. 휴스턴의 베일러칼리지 의대의 분자바이러스학 및 미생물학 교수인 페드로 피드라 박사는 BA.2.12.1를 상대방의 탐색을 피하기 위해 자신의 털의 점을 바꾸는 표범의 능력과 유사하다고 표현했다. 
 “바이러스 감염이 한번 휩쓸고 지나가면 (면역이 생겨)재감염이 쉽지 않는데, 이 바이러스가 자리잡고 감염을 발생시키면서 이 같은 과거의 생각을 급격하게 바꾸고 있는 것을 목격하고 있다.”고 피데라 박사는 밝혔다. 

BA.2.12.1에 걸렸을 때 병세는 어떤가?
최근 오미크론의 하위변이들은 병원 입원율을 급격히 증가시키지 않고 있으나 매사추세츠 주 감염자 수가 최근 급격히 늘어가면서 입원율도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레미욱스 박사는 “나를 비롯해 많은 의사들은 백신 접종이 많이 늘어나는 등 더 많은 치료제가 현재 사용 가능하다. 따라서 감염수는 증가해도 입원율은 늘지 않는 디커플링 현상을 목격하게 될 것”이라고 말하면서 “그러나 우리가 바라는 만큼 완전한 디커플링 현상이 발생한 것이 아니므로 좀더 지켜봐야 한다”고 여지를 남겼다. 

아직도 더 많은 오미크론 변이가 있는가?
그렇다. BA.4와 BA.5 최근 사우스아프리카 과학자들이 발견한 신종 변이들이다. 2022년 4월 첫주 이래 이 하위변이들은 급격하게 BA.2를 대체하고 있으며 사우스아프리카 감염의 50%이상에 달하고 있다. 또한 일부 지역에서는 병원 입원율의 증가의 초기 징후들을 목격하고 있다. 이들은 BA.4와 BA.5가 면역체계를 피하는데 더욱 뛰어난 능력을 보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들이 점차 더 중증의 병을 일으키면서 전문가들은 아직도 코로나바이러스는 종료되지 않고 계속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BA.4 와  BA.5 가 미국내에서도 보고됐나?
그렇다. 세계의 감염 자료를 집계하는 아웃브레이크닷인포(Outbreak.info)에 따르면 BA.4는 3월 매사추세츠를 비롯한 17개 주에서 처음 발견됐다. 그러나 미국내 1%정도밖에 되지 않는다. BA5.매사추세츠를 비롯한 13개 주에서 발생했다. 4월 중순까지 1% 포인트 이하였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바이든 대통령, 한국 도착…2박3일 방한일정 돌입 2022.05.20
(평택=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오산 미군기지에 도착해 22일까지 2박3일간 정상 방문 일정을 시작했다.지..
한국인 폭행 혐의 바이든 경호원 2명 미국 송환…"마약복용 조사" 2022.05.20
(워싱턴=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 = 한국 시민을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돼 조사를 받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경호 업무 관련 직원 2명이 미국으로 송환 조..
백신도 피하는 새로운 오미크론변이 BA.2.12.1 매스주 휩쓸어 2022.05.19
미국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하루 10만명을 넘기며 우려할 수준으로 번져가고 있다. 특히 오미크론 하위변위들이 다량 등장하면서 빠르게 감염세를 확장시키고 있다...
S&P 500 지수 베어마켓 진입직전, 이제 바닥쳤나? 2022.05.19
우울한 5월이다. 5월 18일 S&P 500 지수가 4%나 빠졌다. 이로써 S&P 500은 최고점 대비 18%하락하면서 베어마켓 직전에 도달했다...
한인회, 2022연도 한인회관 오픈하우스 2022.05.19
매사추세츠 한인회(회장 서영애)는 6월 4일 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우번에 위치한 한인회관 오픈하우스를 개최한다. 한인회는 이번 오픈하우스에는 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