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원 '낙태권 입법' 실패, 맨신의 이탈로 과반수도 못넘어
찬성 49표·반대 51표로 표결 무산…바이든, 민주 지지 호소 성명
보스톤코리아  2022-05-11, 21:15:01 
미 의회 앞에서 열린 낙태권 보장 시위
미 의회 앞에서 열린 낙태권 보장 시위
(워싱턴=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 = 미국 연방 대법원이 여성의 낙태권을 보장한 '로 대(對) 웨이드 판결'을 폐기하는 것을 다수 의견으로 잠정 채택한 가운데, 미 상원에서 여성의 낙태권을 입법을 통해 보장하려던 시도가 일단 무산됐다.

미 상원은 11일(현지시간) 본회의에서 여성의 낙태권한을 보장하는 '여성의 건강 보호법안'에 대한 표결을 시도했으나 표결 여부에 대한 찬반투표에서 찬성 49표, 반대 51표로 집계돼 법안에 대한 표결 자체가 이뤄지지 않았다.

이날 투표에서는 50명의 공화당 의원 전원이 반대표를 던졌고, 민주당에서도 그간 주요 의제마다 반기를 들어온 중도 성향 조 맨신 의원이 반대에 가세해 찬성이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여당인 민주당은 법안에 대한 심의를 종결하고 표결을 강행하려고 했으나, 필리버스트(무제한 토론을 통한 합법적인 의사진행 방해)를 요구하는 공화당의 조직적인 반대를 넘어서지 못했다.

미 상원에서 필리버스터를 피해가기 위해선 60표 이상의 찬성이 필요하다.

이로써 1973년 이후 사실상 50년간 미국에서 법과 같은 역할을 하며 여성의 낙태권을 보장해 온 '로 대 웨이드' 판결을 연방대법원이 공식적으로 폐기하기 전에 여성의 낙태권을 연방 법률에 명문화해 보장하려던 민주당의 시도는 실패로 끝났다.

여성의 낙태권 문제는 수십년간 미국에서 진보 대 보수를 가르는 논쟁적 주제 가운데 하나다.

특히 연방대법원이 낙태 가능 기준을 임신 15주로 좁힌 미시시피주의 법률을 심의하면서 최근 '로 대 웨이드' 판결을 뒤집는 초안을 작성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미국에서는 낙태 논쟁이 다시 뜨겁게 불붙었다.

민주당의 입법화 시도가 성공하지 못할 것이라는 것은 진작부터 예견됐던 일로, 민주당은 오는 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이를 쟁점화하기 위해 표결 강행을 시도한 측면이 강하다.

조 바이든 대통령과 민주당은 낙태권을 보호하기 위해선 오는 11월 중간선거에서 민주당 의석을 하나라도 더 확보해야 한다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대법원 초안 공개 이후 각종 여론조사에서 낙태권 지지가 압도적으로 높을 정도로 이 문제에 대한 여론 지형이 민주당에 우호적이어서 실제로 중간선거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상원에서 입법 시도가 무산된 직후 성명을 통해 "여성의 결정권을 보호하기 위해 유권자들은 11월 중간선거에서 이를 지지하는 후보를 선출해야 한다"며 "우리는 여성의 출산권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워싱턴포스트는 이와 관련해 "이번 표결은 민주당이 향후 낙태권과 관련해 취할 첫 걸음이자 상징적 제스쳐"라면서도 "민주당이 아직 대중의 분노를 끌어들여 중간선거에서 표를 확보할 전략을 마련하지 못하고 있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kyunghee@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유산소운동은 선택이 아닌 '필수' – 이젠 음악과 함께 재미있게! 2022.05.12
스트레칭, 근력 운동만큼이나 우리 현대인들에게 중요한 게 바로 유산소 운동이라는 사실 아시나요?시간이 없다, 땀나고 힘들다, 무릎이 좋지 않아 뛰는 게 나랑 맞지..
매사추세츠 코로나 11일 3996명 신규 확진 2022.05.11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이 발생해 2년이 넘은 11일 하루 코로나 신규확진자는 3,996명으로 잦아들 기세를 보이지 않고 있다. 신규 사망자는 7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상원 '낙태권 입법' 실패, 맨신의 이탈로 과반수도 못넘어 2022.05.11
(워싱턴=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 = 미국 연방 대법원이 여성의 낙태권을 보장한 '로 대(對) 웨이드 판결'을 폐기하는 것을 다수 의견으로 잠정 채..
한국산 코인 '루나·테라' 폭락 충격파…"죽음의 소용돌이 패닉" 2022.05.11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와 자매 스테이블 코인 테라USD(UST)가 연일 폭락하면서 전 세계 가상화폐 시장을 뒤흔들고 있다..
4월 소비자물가, 시장전망 웃돈 8.3%↑…인플레 상승폭 둔화 2022.05.11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물가상승률의 오름세가 약간 꺾였으나 시장 전망치보다는 높아 인플레이션 장기화 가능성을 시사했다.미 노동부는 4월 소비자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