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룸버그, 모교에 10억 달러 기부…의대생 대부분 '학비 공짜'
모교인 존스홉킨스대 의대에 쾌척, 의사 등 보건전문가 부족
보스톤코리아  2024-07-08, 22:53:16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억만장자인 마이클 블룸버그 전 미국 뉴욕시장이 의사 부족 등 보건위기에 대처하겠다면서 모교인 존스 홉킨스대학 의대에 거액의 장학금을 기부했다.

이에 따라 일부 상류층 가정 출신 학생을 제외한 대부분의 존스 홉킨스 의대생들이 무료로 학교를 다닐 수 있게 됐다.

워싱턴포스트(WP)는 8일(현지시간) 블룸버그 전 시장이 10억 달러(약 1조3천800억 원)를 존스 홉킨스 의대에 기부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올해 9월부터 시작하는 새학기부터 가족의 연수입이 30만 달러(약 4억1천400만 원) 이하인 존스 홉킨스 의대생은 학비가 면제된다.

또한 가족의 수입이 17만5천 달러(약 2억4천만 원)에 못 미칠 경우 생활비까지 지원된다.

블룸버그 전 시장은 의대에 거액의 장학금을 투척한 이유에 대해 "미국은 현재 의사와 간호사, 공중보건 전문가 부족이라는 사태에 직면해 있지만, 이 분야를 배우는데 드는 높은 비용이 학생들에게 걸림돌이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존스 홉킨스 의대의 학비는 연 6만5천 달러(약 8천980만 원) 수준이다.

지난해 미국 의대 졸업생의 경우 학비 대출 중간값이 20만 달러(약 2억7천600만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디어 기업 블룸버그통신의 사주인 블룸버그는 1천억 달러(약 138조 원)가 넘는 자산을 보유한 세계적인 부호다.

그는 지난 2018년에도 존스 홉킨스대에 18억 달러(약 2조4천800억 원)를 기부했고, 개발도상국의 청정에너지 개발에도 거액을 투척하는 등 다양한 기부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머스크, 한국인 테슬라 주식 보유 1위에 "똑똑한 사람들" 2024.07.09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김태종 특파원 =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한국인 투자자들이 테슬라 주식을 가장 많이 보유한 데 대해 한국인은 "..
S&P 500·나스닥 또 최고치 경신…애플 등 기술주 '훈풍' 2024.07.08
(멕시코시티=연합뉴스) 이재림 특파원 = 미국 금리인하 기대감에 뉴욕 증시가 8일(현지시간) 혼조세 속에도 상승 기류를 유지하며 마감했다.이날 뉴욕증시에서 스탠더..
블룸버그, 모교에 10억 달러 기부…의대생 대부분 '학비 공짜' 2024.07.08
억만장자인 마이클 블룸버그 전 미국 뉴욕시장이 의사 부족 등 보건위기에 대처하겠다면서 모교인 존스 홉킨스대학 의대에 거액의 장학금을 기부했다.이에 따라 일부 상류..
파킨슨병 전문의 백악관 8차례 방문…백악관 "바이든 치료 없어" 2024.07.08
(워싱턴=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전담하는 월터 리드 군 의료센터 소속 파킨슨병 전문의가 지난해부터 8개월 동안 8차례 백악관을 방문..
화랑도(花郞徒)와 성(性) 그리고 태권도(跆拳道) 2024.07.08
603년, 24세의 김호림이 14세 풍월주로 취임하였다. 호림은 미실의 손서孫壻이다. 호림이 미실의 손녀 유모와 결혼할 당시 미실은 나이가 많았다(미실은 546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