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한국 여행경보 3단계 '여행재고'로 상향…코로나 상황 반영
지난 6월 1단계→8월 2단계서 최근 3단계로 올려
보스톤코리아  2021-10-26, 12:48:00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미국 국무부가 최근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3단계인 여행재고로 상향했다.

26일(현지시간) 국무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가 지난 12일 자로 여행재고로 한 단계 올라갔다.

국무부의 여행경보는 '일반적 사전주의'(1단계), '강화된 주의'(2단계), '여행재고'(3단계), '여행금지'(4단계)로 나뉘는데 이 중 3단계에 해당하는 것이다.

국무부는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한국에 대한 여행보건 수준을 3단계로 발령했는데 이는 그 나라의 높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수준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국무부는 일본과 중국에 대해서도 3단계를 유지하고 있다. 북한은 여행금지인 4단계다.

국무부는 지난 8월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반영,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1단계에서 2단계로 상향한 바 있다. 앞서 국무부는 지난 6월엔 한국 여행경보를 1단계까지 내렸었다.

국무부가 발령하는 각국 여행경보는 미국인이 해당 국가를 방문할 때 적용되는 것이다.

외국인의 미국 입국의 경우는 11월 8일부터 백신 접종자에 한해 가능해진다. 접종 증명서와 음성 검사 결과를 제출해야 하는데 유럽·중국에 대해서는 제한이 완화된 것이고, 음성 검사 결과만 제출하면 됐던 한국의 경우는 백신 접종 증명도 하도록 요건이 강화된 셈이다.

nari@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민주, 극부유층 억만장자세 이어 대기업 증세 법안도 추진 2021.10.26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 민주당이 26일(현지시간) 대규모 사회복지성 지출에 필요한 재원 마련을 위해 대기업의 세 부담을 늘리는 법인세 관련 법..
매사추세츠 공립학교 마스크 의무화 1월 15일로 연장 2021.10.26
매사추세츠주는 공립학교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2022년 1월 12일까지 연장한다고 26일 발표했다. 매사추세츠주는 당초 기간은 11월 1일까지로 제한을 두었었다..
미, 한국 여행경보 3단계 '여행재고'로 상향…코로나 상황 반영 2021.10.26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미국 국무부가 최근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3단계인 여행재고로 상향했다.26일(현지시간) 국무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한국에 대..
노태우 대통령 별세, 북방외교와 탈냉전 외교 새지평 2021.10.26
26일 사망한 고(故) 노태우 전 대통령은 세계적인 탈냉전 시대와 겹친 재임 기간에 외교의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는다.정부 수립 이래 처음으로 공산권 국가..
주의회, 팬데믹 비상시 근무했던 핵심 근로자에 $2,000 지급 2021.10.25
매사추세츠 의회는 팬데믹 동안에 근무했던 핵심근로자들에게 최대 $2,000의 보너스를 지급키로 했다. 25일 주 의회 지도부는 25억달러에 달하는 미구제계획 연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