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DA "5~11세 아동에 화이자 접종, 위험보다 이득 커"
보스톤코리아  2021-10-23, 14:33:04 
(서울=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코로나19 화이자 백신의 아동 접종과 관련해 "위험보다 이득이 크다"는 분석을 내놨다.

2일(현지시간) AP·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FDA는 이날 보고서에서 5~11세 아동에게 화이자 백신을 성인 접종량의 3분의 1(10㎍)만큼 접종하는 것과 관련해 이같이 밝혔다.

FDA는 이런 조건에서 접종하는 시나리오 대부분에서 코로나19에 따른 사망 또는 입원을 예방하는 이득이 심근염 등 부작용 위험을 상회한다고 분석했다.

5~11세 아동에 대한 화이자 백신의 긴급 사용 승인 여부는 오는 26일 FDA 외부 자문기구의 판단이 나오면서 확정될 전망이다.

승인 권고가 나오면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접종 대상 아동을 선별해 빠르면 다음달 초부터 접종이 이뤄질 수 있다고 AP통신은 전망했다.

한편 자문단 결정을 나흘 앞두고 나온 이번 보고서에서 FDA는 해당 연령층의 화이자 백신 접종 긴급 승인을 허용해야 한다는 등 명시적 입장을 밝히지는 않았다.

앞서 FDA는 이날 오전 화이자가 제출한 5~11세 아동 접종 관련 연구 자료를 공개했다.

화이자는 이 자료에서 5~11세 아동 2천26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에서 성인 접종량 3분의 1만큼 접종한 결과 코로나19 예방효과가 90.7%로 산정됐다고 설명했다.

 pual07@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26일 화요일 노이스터, 보스톤에 강한 바람과 폭우 2021.10.25
10월의 마지막주를 앞두고 보스톤에 폭우와 폭풍이 함께 몰아치는 노이스터가 들이 닥칠 예정이다. 월요일부터 시작된 비는 화요일 들어 거세지게 될 예정이며 수요일..
매사추세츠 주정부, 모더나 J&J백신도 부스터샷 접종 시작 2021.10.23
베이커 행정부는 미 질병통제센터(CDC)의 지침에 따라 모더나와 존슨앤존슨 부스터샷 접종을 새롭게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미 질병통제센터의 새로운 부스터샷 지..
FDA "5~11세 아동에 화이자 접종, 위험보다 이득 커" 2021.10.23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코로나19 화이자 백신의 아동 접종과 관련해 "위험보다 이득이 크다"는 분석을 내놨다.2일(현지시간) AP·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
콜로라도 오로라시 한복의 날 선포…해외 세 번째 도시 2021.10.23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특파원 = 미국에서 한민족의 전통 의상인 한복을 기념하는 '한복의 날'을 제정한 세 번째 도시가 탄생했다.미국 콜로라도주(州)의 오로..
미 재정적자 3천조원 역대 두번째…사상 최악은 벗어나 2021.10.23
(워싱턴=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 = 미국의 지난 회계연도 재정적자가 2조7천700억달러(한화 약 3천257조원)으로 역대 두 번째를 기록했다.23일(현지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