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코로나 확진자 10만명선 넘어…6개월만에 최고치
비접종자 중심으로 델타변이 확산…파우치, 미국 재봉쇄 가능성은 낮게봐
보스톤코리아  2021-08-01, 22:47:04 
델타 바이러스 변이 (PG)
델타 바이러스 변이 (PG)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재유행하면서 하루 확진자 수가 근 6개월 만에 처음으로 10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일(현지시간)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이틀 전인 지난달 30일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0만1천171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8만3천62명에서 하루 만에 1만8천 명가량 증가한 결과다.

미국의 신규 확진자가 하루 집계치로 10만 명을 넘어선 것은 지난 2월 6일 이후 처음이라고 미 ABC방송은 전했다.

지난달 30일 기준 일주일간의 일평균 신규 확진자 발생 건수는 7만2천493명으로 일주일 전 5만333명에 비해 무려 44%나 늘었다.

이런 급증세는 전염력이 매우 강한 델타 변이가 지배종으로 자리 잡은 데다 코로나19 비접종자를 중심으로 바이러스가 빠른 속도로 퍼진 데 따른 것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현재 미국 인구 중 접종을 완전히 끝낸 비율이 49.6%, 최소 1회 접종 비율은 57.7%다. 백신 접종이 가능한 12세 이상 인구 중에서는 해당 비율이 각각 58.1%, 67.5%다.

미국에 백신 물량이 넘쳐나고 있음을 감안할 때 백신 접종 거부자나 접종을 망설이는 이들이 바이러스 재유행의 주된 온상이라는 분석이 잇따른다.

전염병 권위자인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이날 ABC방송에 출연해 델타 변이가 급증함에 따라 상황이 더 나빠지고 미국은 더 큰 고통을 겪을 것 같다고 우려했다.

그는 접종이 가능한 이들 중 1억 명 가량이 아직 백신을 맞지 않았다고 언급하면서 "우리는 비접종자 중에서 생기는 발병을 보고 있다"고 접종을 촉구했다.

다만 미국이 다시 봉쇄(록다운) 정책으로 갈 가능성에 대해선 발병 자체를 막을 만하지 않더라도 작년 겨울에 겪은 봉쇄 상황에 들어가지 않도록 하기엔 충분한 접종자들이 있다면서 현실화 가능성을 낮게 봤다.

jbryoo@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뉴욕증시-주간전망> 고용보고서 대기·코로나19 주시 2021.08.01
(뉴욕=연합뉴스) 윤영숙 연합인포맥스 특파원 = 이번 주(2일~6일) 뉴욕증시는 7월 고용 보고서를 대기하면서도 차익 실현 압박에 하락 압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
미국 8월중 코로나19 신규확진 하루 30만명 이를 수도 2021.08.01
미국에서 델타 변이 확산으로 하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8월 중 14만명에서 최대 30만명에 이를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워싱턴..
하루 코로나 확진자 10만명선 넘어…6개월만에 최고치 2021.08.01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재유행하면서 하루 확진자 수가 근 6개월 만에 처음으로 10만 명을 넘어선..
중, 알리바바·텐센트 등 25개 빅테크 총소집…끝없는 '군기잡기' 2021.07.31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중국 당국이 알리바바와 텐센트를 비롯한 중국의 핵심 빅테크(대형 정보통신기업) 기업들을 대거 불러 모아 '잘못을 스스로 바...
주가폭락 사태 뒤의 '큰 그림'…중국이 변한다 2021.07.31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중국 정부의 거친 규제가 세계 자본시장에 준 충격이 크다.1천200억 달러(약 138조 원) 규모로 평가되는 거대 사교육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