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여명 한인들 보스턴 총영사관서 105주년 3.1절 기념식
매사추세츠 및 로드아일랜드 한인회 공동 주최
보스톤코리아  2024-03-05, 09:56:33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장명술 기자 = 매사추세츠 및 로드아일랜드 한인회는 2일 뉴튼에 위치한 보스턴 총영사관에서 80여명의 한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3.1절 기념식을 개최했다. 

양우석 사무총장의 사회로 열린 기념식에서 국민의례 후 한인 2세들인 안예지, 임하은, 김준, 박건후, 정유정 학생 등 5명이 독립선언문을 낭독했다. 

김재휘 총영사는 윤석열 대통령의 3.1절 기념사 전문을 대독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3.1운동 이후 한 세기가 지난 지금 일본은 과거 군국주의 침략자에서 우리와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고 안보와 경제, 그리고 글로벌 어젠다에서 협력하는 파트너가 되었다.”고 밝혔다. 

특히 윤대통령은 “복합 위기와 심각한 북핵 위협 등 안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한미일 3자 협력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면서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국가들과 협력해 “세계시민의 자유 확대와 공동 번영에 책임있는 기여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광옥 로드아일랜드 한인회장은 3.1절 기념사에서 “105주년 3.1절을 맞아 뉴잉글랜드 한인회가 함께 기념식을 함께 하게 돼서 기쁘다. 준비하신 총영사관 관계자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하고 “우리 선조들이 목숨을 바쳐 이룩한 독립을 우리는 결코 잊어서는 안될 것이다. <중략> 비록 고국에서 멀리 떨어져 있지만 미국 보스톤 총영사관에서 3.1절 기념식을 통해 우리 선열들의 얼을 기릴 수 있어서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장영수 매사추세츠 한인회장은 “어린이들과 독립선언서 낭독을 위해 수십번을 읽으면서 느낀 것이 의미 깊은 날을 외국 생활을 하면서 우리가 잊고 살 때가 있는데, 한인 어른들이 미국 이민 후 지금까지 이룩하셔서 한인사회에 큰 기둥이 되어주시고 많은 자녀들과 후배들을 이끌어 주시는 것이 그것이 독립의 선두주자가 된 것이라고 생각된다”고 한인들의 노고에 감사한다고 말했다. 

한인들은 윤철호 전 노인회장의 만세 선창으로 만세 3창을 부르면서 기념식을 마쳤다. 

3월 2일 총영사관에서 열린 3.1절 기념식에 참석한 한인들이 김 총영사의 윤석열 대통령 기념사 대독을 듣고 있다. 

독립선언문을 낭독한 학생들과 김재휘 총영사, 장영수 한인회장, 장인숙 한인회 이사장이 함께 했다

윤대통령 기념사를 대독하는 김 총영사 


3.1절 기념사를 전하고 있는 윤광옥 로드아일랜드 한인회장 

장영수 매사추세츠 한인회장이 기념사를 전하고 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80여명 한인들 보스턴 총영사관서 105주년 3.1절 기념식 2024.03.05
(보스톤=보스톤코리아) 매사추세츠 및 로드아일랜드 한인회는 2일 뉴튼에 위치한 보스턴 총영사관에서 80여명의 한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3.1절 기념식을 개최했다...
피아노 문외한도 눈을 떼지 못하게 한 임윤찬의 보스톤 데뷔연주 2024.02.16
라흐마니노프가 좋아졌다. 유튜브로 몇 번 들었을 때 좋다는 생각이었지만 사로잡히지는 않았다. 임윤찬의 연주는 그전 크게 관심이 없던 문외한도 라흐마니노프의 팬이..
<요가쏭의 5분요가> 매일 이 두동작을 했을 때 찾아오는 놀라운 변화 2024.01.25
운동 시간이 길거나 강도가 세다고 해서 꼭 효과가 좋은 건 아닙니다. 특히 운동 초보자들이 처음부터 고강도 운동을 무리해서 강행했을 때에는 부상이나 중도 포기등..
보스톤 강풍•폭우로 항공기 운항 중단, 80여만가구 단전 2023.12.18
뉴잉글랜드 지역에 들이닥친 강풍과 폭우로 로건공항의 비행기 운항이 12월 18일 오전 11시까지 전면 중단됐다. 연방항공당국(FAA)은 로건 공항이 운행 중단을..
워싱턴 DC 거리서 충격적인 강도 모습 카메라에 2023.10.19
워싱턴 DC 유명 레스토랑 더 와프(The Wharf) 밖에서 충격적인 강도사건이 이번 주 발생했다. 이는 처음 소셜 미디어에 포스팅 됐으며 추후 워싱턴 경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