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가운 봄비에 젖은 보스톤마라톤
보스톤코리아  2018-04-16, 22:14:59 
올해 보스톤마라톤 남녀부 선수 출발 시간대의 온도는 화씨 38도로 추웠습니다. 폭우와 폭풍이 함께 몰아치는 가운데 끝까지 완주한 선수들이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엎친 데 덮친 페이스북 얼굴인식 집단소송 직면 2018.04.19
페이스북이 개인정보 유출과 관련해 많은 압박을 받고 있는 가운데 그 압박감이 가중됐다. 16일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은 페이스북이 허락없이 불법으로 사용자들의 얼굴..
생산량 2위 양계장서 살모넬라균달걀 2억개 리콜 2018.04.19
노스캐롤라이나 주의 한 양계장이 살모넬라균에 오염돼 이곳에서 생산된 달걀 2억개 이상이 리콜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15일 워싱턴포스트(WP) 등 언론에 따르면 미..
차가운 봄비에 젖은 보스톤마라톤 2018.04.16
올해 보스톤마라톤 남녀부 선수 출발 시간대의 온도는 화씨 38도로 추웠습니다. 폭우와 폭풍이 함께 몰아치는 가운데 끝까지 완주한 선수들이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보스톤마라톤 유키 카와우치와 데지리 린든 남녀부 우승 2018.04.16
2018년 보스톤 마라톤은 남녀 부문 모두 의외의 선수가 우승을 차지했다. 기록적인 추위와 폭우 그리고 바람으로 이뤄진 악천후가 레이스의 승자와 패자를 갈랐다...
한국로봇산업계 매사추세츠와 협력 단체 설립 2018.04.12
한국 대구경북 로봇산업과 매사추세츠의 로봇산업이 상호협력을 위한 협력단체 매스대구로보틱스(Mass&Daegu Robotics)를 설립했다. 대경로봇기업진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