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TA 평균 6.3% 요금 인상안 발표
보스톤코리아  2019-01-31, 19:55:06 
MBTA에서 평균 6.3% 인상된 대중 교통 요금안을 발표했다
MBTA에서 평균 6.3% 인상된 대중 교통 요금안을 발표했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MBTA에서 2019년도 요금 인상 방안을 지난 28일 공개했다. 예상했던 대로 여객선 한 개 노선을 제외한 모든 노선과 모든 대중 교통 수단에서 요금이 인상된다.

MBTA의 요금 인상안이 받아들여질 경우, 오는 7월부터 평균 6.3% 인상된 대중 교통 요금이 적용된다.

찰리 카드를 이용하여 전철을 탈 경우에는 10센트가, 버스를 이용하는 경우에는 15센트가 오른다. 전철과 버스를 한 달 동안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먼슬리 패스의 경우 5.50달러가 인상되어 90달러에 판매된다.

MBTA의 요금 인상이 확정되면, 2016년 이후 첫 요금 인상이 된다. 2012년 이후로는 4번째 요금 인상이다. 매사추세츠 주 법은 MBTA가 2년에 한 번씩 7% 이내에서 요금을 인상하는 것을 허용하고 있다.

MBTA는 공개된 요금 인상안에 대해 공청회를 열 예정이다. 여론 수렴 후 MBTA 재정 위원회는 오는 3월에 요금 인상안에 대한 가부를 결정한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아는만큼 즐긴다!- 초보자 풋볼 상식 2019.01.31
미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스포츠는 풋볼이다. 공격팀(Offense)과 수비팀(Defense) 각각 11명의 선수가 120야드 길이의 사각 필드에서 벌이는 풋볼 경기..
보스톤 $5 교통 체증 수수료 제안 2019.01.31
보스톤 시에서 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만들어진 단체가 보스톤을 오가는 차량에 5달러의 “교통 체증 수수료”를 부과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이 단체는 마틴 월시..
MBTA 평균 6.3% 요금 인상안 발표 2019.01.31
MBTA에서 2019년도 요금 인상 방안을 지난 28일 공개했다. 예상했던 대로 여객선 한 개 노선을 제외한 모든 노선과 모든 대중 교통 수단에서 요금이 인상된다..
2019 수퍼볼 기념 특별 맥주 발매 2019.01.31
매사추세츠 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샘 아담스 맥주 회사가 이번 주 일요일에 열리는 수퍼볼 경기를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특별한 맥주를 준비했다. 패트리어츠..
과이도 NYT 기고, 과도정부 군 지지 필요 2019.01.31
베네수엘라 임시 대통령을 자임하는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이 30일 뉴욕타임스(NYT) 기고문에서 니콜라스 마두로 정권이 통제하고 있는 군대와 비밀리에 접촉했다고 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