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수퍼볼 기념 특별 맥주 발매
샘 아담스 슈퍼볼 에디션 맥주
브래디 상징하는 그림과 문구
보스톤코리아  2019-01-31, 19:54:24 
패트리어츠와 탐 브래디를 기리기 위해 샘 아담스는 2019 수퍼볼 에디션 맥주를 출시한다
패트리어츠와 탐 브래디를 기리기 위해 샘 아담스는 2019 수퍼볼 에디션 맥주를 출시한다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매사추세츠 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샘 아담스 맥주 회사가 이번 주 일요일에 열리는 수퍼볼 경기를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특별한 맥주를 준비했다. 패트리어츠와 탐 브래디를 기리기 위해 샘 아담스는 2019 슈퍼볼 에디션 맥주를 출시한다.

한정판 슈퍼볼 에디션 맥주의 한 면에는 “너무 늙었어(Too Old), 너무 느려(Too Slow), 아직도 여기 있다(Still Here)”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 그리도 다른 쪽에는 염소의 머리를 한 풋볼 선수가 그려져 있다.

염소는 패트리어츠의 쿼터백 탐 브래디를 상징하는 단어다.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라는 말을 줄여서 쓴 단어 GOAT(Greatest Of All Time)가 염소와 영어 철자가 같기 때문에 브래디를 지칭할 때 염소 그림이 자주 등장한다.    

“너무 늙었어, 너무 느려”라는 문구는 AFC 챔피언십 경기 후 브래디와 와이드 리시버인 크리스 호건이 나눈 대화에서 나온 말이다. 챔피언십 경기에서 승리한 후 패트리어츠 선수들이 서로 얼싸안으며 축하할 때 브래디는 호건에게 “난 너무 늙었어, 넌 너무 느려”라고 말했다.

41세로 이미 풋볼 선수로는 은퇴 시기를 넘긴 브래디가 패트리어츠 팀 내에서 가장 빠른 리시버인 호건에게 농담으로 한 말이지만, 동시에 어떤 문제나 어려움도 극복하고 수퍼볼까지 진출한 패트리어츠 선수들의 노력이 담겨 있는 말이다. 이 대화를 나누는 장면은 SNS를 통해 회자되고 있다.  

“아직도 여기 있다”는 말은 보스톤 팬들이 패트리어츠 선수들을 수퍼볼이 열리는 애틀란타로 떠난 보내는 이벤트에서 브래디가 한 말이다. 브래디는 같은 말을 3번 반복하며 구호처럼 이 말을 팬들 앞에서 외쳤다.

샘 아담스의 슈퍼볼 한정판 맥주는 199명에게만 판매된다. 이 역시 브래디가 2000년도 NFL 드래프트에서 199번째로 선택된 사실을 기리기 위한 것이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보스톤 $5 교통 체증 수수료 제안 2019.01.31
보스톤 시에서 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만들어진 단체가 보스톤을 오가는 차량에 5달러의 “교통 체증 수수료”를 부과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이 단체는 마틴 월시..
MBTA 평균 6.3% 요금 인상안 발표 2019.01.31
MBTA에서 2019년도 요금 인상 방안을 지난 28일 공개했다. 예상했던 대로 여객선 한 개 노선을 제외한 모든 노선과 모든 대중 교통 수단에서 요금이 인상된다..
2019 수퍼볼 기념 특별 맥주 발매 2019.01.31
매사추세츠 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샘 아담스 맥주 회사가 이번 주 일요일에 열리는 수퍼볼 경기를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특별한 맥주를 준비했다. 패트리어츠..
과이도 NYT 기고, 과도정부 군 지지 필요 2019.01.31
베네수엘라 임시 대통령을 자임하는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이 30일 뉴욕타임스(NYT) 기고문에서 니콜라스 마두로 정권이 통제하고 있는 군대와 비밀리에 접촉했다고 밝..
폼페이오, 2월 말에 2차 북미정상회담 열린다 2019.01.31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월 말까지는 2차 북미정상회담이 있을 것"이라고 30일 폭스뉴스를 통해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폭스뉴스 숀 해니티와의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