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보건부 올시즌 첫 동부말뇌염 모기 발견
동부말 뇌염은 치명적인 중병
모기 퇴치제를 뿌려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는게 최선의 방어
보스톤코리아  2019-07-18, 21:03:52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편집부 = 매사추세츠 주보건부는 올시즌 들어 처음으로 동부말뇌염(EEE, eastern equine encephalitis)모기가 발견됐다고 17일 발표했다. 

이번 동부말뇌염 모기는 7월 15일 브리스톨 카운티에 속하는 이스튼과 뉴베드포드에서 수집된 샘플에서 발견된 2마리다. 아직까지는 감염된 환자나 감염된 동물은 보고되지 않았다. 

캐서린 브라운 주보건부 감염의학과의는 “동부말뇌염의 활동이 활발했던 것은 수년전”이라고 말하고 “이 시기에 첫 동부말뇌염 모기가 발견되는 것은 정상이며 향후 2-3주 사이에 모기발견 수치를 통해 올시즌이 어떤 양상을 띨지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EEE는 드물지만 전 연령대에서 감염될 수 있으며 아주 심각한 중병이며 사망까지 이를 수 있다. 감염된 동부말뇌염 모기가 물어 주로 사람에게 옮겨온다. 매사추세츠에서는 사람이 감염된 케이스는 2013년이 마지막이었다. 지난해 시즌 막판에 우스터 카운티에서 한마리의 터키와  한마리의 말에 감염사례가 보고 됐다. 

캐서린 브라운 박사는 “이제 매사추세츠에 동부말뇌염과 웨스트나일바이러스 모두 발견됐다”며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예방법”이라고 강조했다. 

bostonkorean@hotmail.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날것의 언어로 이민의 일상을 노래” 2019.07.18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장명술 = 시인의 재능은 시간과 공간에 갇히지 않는다. 매사추세츠 서부에 거주하는 시인 유희주씨(54)가 한국서 발간한 시집 “소란이..
바로 잡습니다 2019.07.18
지난호 7면 기사에서 이가그릴 이재봉 사장의 이름을 이제봉 사장으로 바로 잡습니다. 또한
서울대동창회 산우회 클립워크 산책 2019.07.18
서울대 동창회 산우회는 8월 17일(토)에 로드아일랜드 뉴포트(Newport)에 위치한 클립워크(Cliff Walk)를 같이 걷는 행사를 갖는다.클립워크는 내셔널..
주보건부 올시즌 첫 동부말뇌염 모기 발견 2019.07.18
매사추세츠 주보건부는 올시즌 들어 처음으로 동부말뇌염(EEE, eastern equine encephalitis)모기가 발견됐다고 17일 발표했다. 이번 동부말뇌..
2-3명 환자 동시 수술 집도 허용, 단 출입 기록해야 2019.07.18
매사추세츠 의료등록원(Massachusetts Board of Registration in Medicine)은 한 명의 외과 의사가 한꺼번에 두 환자를 집도할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