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밍턴 가정 크리스마스 장식 미국 최고상, 교통혼잡 초래
보스톤코리아  2020-12-16, 17:55:53 
(보스톤=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보스톤 북쪽 윌밍턴 콩코드 스트리트 소재 한 가정의 크리스마스 장식이 ABC 방송의 미국내 최고상을 획득하면서 수많은 관람객들을 끌어들이고 있다. 

93번 고속도로 바로 옆에 위치한 찰스 피오레씨 가정의 크리스마스 장식은 해마다 많은 사람들을 끌어 모았지만 올해는 예년이 비교할 수 없을 정도의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다. 

피오레씨는 ABC의 “더 그레이트 크리스마스 라이트 파이트”에서 1등을 차지해 $50,000의 상금을 차지했다. 심사위원들은 8개의 빌딩에 거대한 장식임에도 아주 정교하고 꼼꼼한 장식에 점수를 주었다. 위의 유튜브 영상은 지난해 촬영한 것을 올해 방영한 것이다. 

특히 이 집이 TV에 방영되면서 많은 방문객들로 인해 거리 전체가 혼잡을 이루고 있다. 윌밍턴 경찰은 “약간 붐빌 것으로 예상했지만 이는 예상을 훨씬 뛰어 넘는 수준”이라고 밝혔다. 특히 사람들은 차에서 내리지 않고 드라이브 스루로 이를 구경할 수 있기 때문에 팬데믹에 더 많이 몰리고 있다. 

따라서 차량 행렬이 콩코드 스트리트를 가득 메우다시피 하며 10시가 되어서야 비로소 줄어들고 있다고 경찰은 밝혔다. 이 같은 구경행렬은 크리스마스가 지나서도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경찰들은 내다보고 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윌밍턴 가정 크리스마스 장식 미국 최고상, 교통혼잡 초래 2020.12.16
보스톤 북쪽 윌밍턴 콩코드 스트리트 소재 한 가정의 크리스마스 장식이 ABC 방송의 미국내 최고상을 획득하면서 수많은 관람객들을 끌어들이고 있다. 93번 고속도로..
필하모니아 보스톤 챔버오케스트라 영상연주 <고향생각> 발표 2020.10.15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에도 끊임없이 영상 연주회를 열고있는 필하모니아 보스톤 챔버오케스트라(대표 장수인)가 3번째 연주곡인 을 14일 발표했다..
보스턴총영사관, 온라인 개천절 축하행사 2020.10.01
주보스턴총영사관은 10월 3일 개천절을 맞아 「온라인 국경일 리셉션」을 개최한다.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으로 인해, 총영사관은 매년 개최하던 국경일 리셉션 대신 한..
위스콘신 경찰 비무장 흑인 뒤에서 수차례 총격, 격렬시위 촉발 2020.08.24
위스콘신주 커노샤에서 23일 오후 5시께 흑인 남성 제이컵 블레이크가 등뒤에서 쏜 경찰의 총에 맞아 중태에 빠졌다. 현지 경찰은 '가정 문제'로 현장에 출동했..
매사추세츠 코로나 다시 고개드나…3일연속 300명 상회 2020.07.31
매사추세츠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다시 늘어나면서 코로나바이러스 재확산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매사추세츠 보건부의 31일 발표에 따르면 매사추세츠에서는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