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랜섬웨어 의심 지급액 상반기에만 7천억원…역대 최대
올 한해, 과거 10년치 합계보다 많을 듯…암호화폐 업계 협력 촉구
보스톤코리아  2021-10-16, 11:12:25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올해 상반기 미국 당국에 보고된 랜섬웨어 관련 거래액이 역대 최대 규모인 7천억 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AFP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 재무부는 지난 1~6월 랜섬웨어와 관련된 활동이라고 의심되는 보고액이 5억9천만 달러(약 7천억 원)로 집계됐다고 15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1년간 보고액 4억1천600만 달러보다 42% 높은 수준이다.

올 한해 전체로 따지면 과거 10년치를 전부 합친 것보다 많아질 것이라는 게 재무부의 예상이다.

재무부는 가장 많이 알려진 유형인 레빌, 콘티, 다크사이드를 포함해 68개의 랜섬웨어 변종을 식별했다고 밝혔다.

랜섬웨어는 '몸값'(Ransom)과 '소프트웨어'(Software)를 합성한 단어로, 시스템을 잠그거나 데이터를 암호화해 컴퓨터를 사용불능 상태로 만들고 이를 풀어주는 조건으로 금전을 요구하는 방식의 악성 프로그램을 뜻한다.

랜섬웨어 거래가 늘어난 것은 몸값을 노린 사이버범죄 행위가 그만큼 증가했다는 뜻이다.

미국은 잇단 랜섬웨어 공격으로 큰 피해를 보자 지난 13~14일 한국 등 30여개국이 참여한 '랜섬웨어 대응 이니셔티브' 화상 회의를 열어 국제 공조를 결의할 정도로 이 문제에 정책 우선순위를 두고 있다.

랜섬웨어 관련 지급액 급증은 기술 발달로 랜섬웨어 범죄 적발이 늘어난 데다 피해기관의 신고가 증가한 것이 영향을 미쳤을 수 있다고 재무부는 봤다.

재무부는 몸값이 암호화폐로 지급되는 사례가 많은 만큼 암호화폐 업계가 랜섬웨어 퇴치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촉구하면서 미 당국이 금지한 거래를 직접 또는 간접적으로 돕지 않도록 할 책임이 있다고 강조했다.

재무부는 지난달 러시아의 암호화폐 거래소인 수엑스(Suex) OTC에 대해 랜섬웨어 거래를 허용했다고 판단해 사상 처음으로 제재 대상으로 지정하기도 했다.

재무부는 또 '가상화폐 사업을 위한 제재준수 지침'에서 "무역 제재와 금수조치에 대한 면제나 허가를 받지 않은 국가 및 지역과의 가상화폐 거래는 금지된다"면서 북한과 쿠바, 이란, 시리아, 우크라이나 크림반도를 '금지 대상지역'으로 지목했다.

jbryoo@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파우치 "상당수 미접종자가 대유행 극복 위협…재유행 올수도" 2021.10.17
(워싱턴=연합뉴스) 이상헌 특파원 = 미국 전염병 권위자인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아직도 상당히 많은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
미국 곳곳서 '백신 의무화' 놓고 시정부-경찰노조 충돌 2021.10.17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 곳곳에서 저조한 접종률을 높이기 위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의무화를 놓고 시(市) 정부...
미 랜섬웨어 의심 지급액 상반기에만 7천억원…역대 최대 2021.10.16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올해 상반기 미국 당국에 보고된 랜섬웨어 관련 거래액이 역대 최대 규모인 7천억 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AFP통신 등에..
BBC "'오징어 게임'은 한국문화 쓰나미의 가장 최신 물결" 2021.10.16
"K-드라마의 점령이 하루 아침에 이뤄진 것은 아니다."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전 세계적 돌풍은 한국 드라마가 오랜 기간 발전해온 결과라고 영..
"한국인 90% '정치갈등 심각' 미국과 공동1위 2021.10.15
정치적 차이로 인한 자국 내 갈등이 심각하다고 생각하는 시민들의 비율이 주요 선진국 가운데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았다는 내용의 여론조사 결과가 14일(현지시간)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