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주 의회 풍선 금지 법안 논의 중
보스톤코리아  2019-10-18, 02:00:35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매사추세츠 주 의회에서 풍선의 판매와 사용을 금지하는 법안이 논의 중이다. 이 법안이 통과될 경우 매사추세츠 주에서는 모든 종류의 풍선을 구입할 수도, 사용할 수도 없게 된다.

사라 피케 하원 의원(민주당, 프로빈스타운)이 발의한 이 법안은 “어떤 종류의 풍선이라도 판매, 유통 및 사용이 금지된다. 플라스틱, 라텍스 등 풍선의 재질과 상관 없이 공기보다 가벼운 기체로 채워진 모든 풍선을 대상으로 한다. 공공장소에서, 혹은 개인적인 용도로도 사용할 수 없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 법안은 풍선을 판매 및 구매, 혹은 사용할 경우 최대 100달러까지 벌금을 부과하도록 하고 있다.

이 법안을 지지하는 사람들은 풍선으로 인해 많은 동물들이 피해를 보고 있으며 버려진 풍선으로 인한 환경 문제도 심각하다고 지적하고 있다. 반면에 소매 비즈니스가 타격을 입을 것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높다.

의회에서는 공청회를 열어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바디프랜드, 글로벌 안마의자 시장서 선전 2019.10.18
최근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관심 고조, 웰빙 바람으로 안마의자 시장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 이에 발맞춰 국내산 안마의자인 바디프랜드가 빠른 성장으로 시..
한인 운영 대형 유학대행 업체 파산신청, 학생들 망연자실 [4] 2019.10.18
중국을 중심으로 해외 학생들의 유학 알선 및 홈스테이를 제공하던 한 유학대행업체가 파산했다. 이 한인 유학업체는 339명의 외국학생들을 대행하는 대형 업체여서 업..
전자담배 판매 금지 소송 결과 지연 2019.10.18
4개월 동안 전자담배 관련 제품을 판매하지 못하도록 한 매사추세츠 주 정부의 결정에 대한 법원의 판결이 연기 되었다. 매사추세츠 주 정부는 지난 달 말부터 전자담..
MA주 의회 풍선 금지 법안 논의 중 2019.10.18
매사추세츠 주 의회에서 풍선의 판매와 사용을 금지하는 법안이 논의 중이다. 이 법안이 통과될 경우 매사추세츠 주에서는 모든 종류의 풍선을 구입할 수도, 사용할 수..
하버드대 연구 "오래 살려면 뇌세포 활동 적어야" [1] 2019.10.18
60~70대 사망자와 그 이상을 산 장수인들의 뇌는 어떻게 다를까. 사후에 뇌조직을 조사한 한 연구 결과 장수의 비결은 너무 신경 활동이 활발하지 않았던 '조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