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전기차에 보조금 더 수소차 보조금 2028년까지 연장
미 의원 5명, 전기차 보조금 연장 법안 공동 발의
보스톤코리아  2019-04-11, 20:31:02 
테슬라의 급속 충전소 '수퍼차저(Supercharger)'
테슬라의 급속 충전소 '수퍼차저(Supercharger)'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10일 미국 의회에서 전기자동차(EV) 보조금 지급 한도를 기존 20만대에서 40만대로 확대하는 법안이 발의됐다. 

기존 법에서는 전기차 제조업체가 누적 판매량 20만대를 달성하면 보조금이 15개월에 걸쳐 단계적으로 폐지됐었다. 하지만 새 법이 적용되면 이미 보조금이 깎인 전기차 제조업체도 40만대까지 추가로 7000달러의 보조금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이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친환경차 세액공제법'(Driving America Forward Act)을 데비 스태버나우(민주·미시간)과 수전 콜린스(공화·메인) 상원의원 등 5명이 공동 발의했다. 

법안에는 수소차 보조금을 2028년까지 연장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이 법안은 제너럴모터스(GM)와 테슬라가 보조금 연장을 위해 1년 넘게 의회에 로비해 온 결과물이다. 올해 들어 보조금이 삭감되면서 양사의 전기차 판매량은 둔화 조짐을 보였다.  

지난해 전기차 판매량 20만대를 달성한 GM과 테슬라는 보조금이 절반인 3750달러로 깎였다. 이마저도 하반기 4분의 1(1875달러) 줄고, 연말과 2020년 4월부터는 보조금을 아예 받지 못하게 되는 상황이었다. 

법안은 GM과 테슬라 외에 도요타, 포드, 피아트 크라이슬러, 혼다, BMW, 닛산, 폭스바겐 등 전 세계 주요 자동차기업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

다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의 거센 반대가 예상되는 만큼 법제화까지는 난항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백악관은 전기차 정부 보조금 7500달러를 즉각 폐지하겠다고 밝혔다. 당시 백악관은 보조금 폐지시 미 정부가 10년간 25억달러를 절약할 수 있다고 주장했었다. 

angela0204@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미 전기차에 보조금 더 수소차 보조금 2028년까지 연장 2019.04.11
10일 미국 의회에서 전기자동차(EV) 보조금 지급 한도를 기존 20만대에서 40만대로 확대하는 법안이 발의됐다. 기존 법에서는 전기차 제조업체가 누적 판매량 2..
샌더스도 워런 납세자료 공개 이젠 트럼프도 2019.04.11
미국 민주당 대통령 선거 경선에 도전장을 낸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매사추세츠)이 10일 작년 한 해 납세자료를 공개했다고 CNBC가 보도했다.이미 과거 10년..
소셜미디어로 뉴스 본다 믿지는 않는다 2019.04.11
소셜미디어가 뉴스 플랫폼으로는 인기를 누리지만 신뢰성을 얻고 있지는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AFP통신에 따르면 최근 마루/매치박스 여론조사에서 미국인..
므누신, 중국과 약속 이행 강제 장치에 합의 2019.04.11
스티브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이 중국과 약속 이행 강제 장치에 합의했다고 밝혔다.므누신 장관은 10일 미국의 CNBC에 출연, "중국의 약속 이행을 강제하는 장치...
미, 유럽과도 무역전쟁…110억달러 EU제품에 관세 2019.04.11
미국이 유럽과의 본격적인 무역전쟁에 돌입하는 모습이다. 8일 파이낸셜타임스(FT)와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미 무역대표부(USTR)는 유럽연합(EU)이 에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