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김정은과 아주 가까운 미래에 만날 것
보스톤코리아  2018-09-27, 20:42:22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 2차 북미정상회담의 일정과 장소 등 세부 사항을 곧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 들어서며 기자들과 가진 질의 응답서 "나는 김정은 위원장과 아주 가까운 미래(very near future·조만간)에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곧 발표가 있을 것이다. 우리는 오늘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라며 "어디서, 언제 할지(정상회담이 열릴지) 아주 가까운 미래에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한 북미 관계에 대해서는 '멋지다'(wonderful)고 평가했다. 그는 "둘(미국과 북한)은 지난해부터 엄청난 진전을 보였다"며 "그들은 북한을 비핵화하고 있다. 우리와 그들은 멋진 관계를 맺고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실무자인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앞서 미 CBS 방송과 가진 인터뷰에서 곧 평양을 방문하지만 2차 북미정상회담 일정에 대해서는 "10월 이후에 열릴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북·미 비핵화 협상도 막 탄력을 받았지만 준비및 일정을 고려해 두 정상 간 회동까지는 시간이 더 필요하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까지는 시간이 더 필요하다는 점을 언급했다. 그는 "(비핵화까지) 다소 시간이 걸릴 것이고, 그것을 위한 과정이 있을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은 그 점을 처음부터 분명하게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폼페이오 장관은 "우리는 정상회담에서 가능한 최대로 성취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추기 위해 부지런히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한 자신의 4차 방북에 대해서는 곧 평양을 방문할 예정이지만 구체적인 시점은 언급하지 않았다.  
 
wonjun44@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GE, 신용 A등급 박탈 당했다…S&P, BBB+로 강등 2018.10.04
신용평가사 스탠다드앤푸어스(S&P)가 미국 제너럴일렉트릭(GE)의 신용등급을 2일 'A'에서 'BBB+'로 강등했다고 밝혔다. S&P는 "..
중국 미국산 원유수입 전면 중단 2018.10.04
중국이 미국산 원유 수입을 전면 중단한 것으로 드러났다. 셰춘린 중국 초상국에너지운수(CMES) 대표가 3일 중국이 미국산 원유 수입을 전면 중단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김정은과 아주 가까운 미래에 만날 것 2018.09.27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 2차 북미정상회담의 일정과 장소 등 세부 사항을 곧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 들어서며 기..
폼페이오, 2차 북미정상회담 10월 이후 열릴듯 2018.09.27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6일 2차 북미정상회담 일정과 관련해 "10월 이후에 열릴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
미대법관 지명자 결백 주장 2018.09.27
브렛 캐버노 미국 대법관 지명자가 과거 성폭행을 저질렀다고 주장하는 폭로자들의 숫자가 5명으로 늘었다고 CNN이 26일 보도했다.여기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