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의회 레스토랑 지원법안 3일 하원 통과(수정)
야외 식당 신청절차 간소화, 칵테일 테이크아웃 메뉴로 판매
보스톤코리아  2020-06-02, 23:46:45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많은 타격을 입은 한인 레스토랑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는 법안이 매사추세츠 하원에서 3156-0이란 압도적인 표차로 통과됐다. 이 법안은 상원에서의 승인 절차를 거쳐 주지사의 서명을 받아야 최종 시행이 가능하다

레스토랑 구제법안(Restaurant Relief Act)은 식당들의 야외테이블 확장 허가절차를 간소화하고, 칵테일을 투고메뉴로 판매가능하며 딜리버리 회사들의 수수료를 15%로 제안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베이커 주지사는 2단계 시작과 동시에 야외 테이블 식당운영을 가능토록 했으며 2단계 시작은 빠르면 6월 8일부터 시작이 가능하다. 또한 2주 후께에는 실내 식당 영업도 허용할 방침이다. 

주 의회 레스토랑 재개위원회에서 이번 법안을 작성한 폴 맥머티 의원은 “이 법안을 통과시켜 이번 주말에 주지사 서명을 받을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법안에 중요한 것은 야외 식당 허가 신청 절차와 시간을 간소화 하는 것이다. 보통 주 알코올음료통제위(ABCC)에서 7-8주 정도 걸리던 절차를 1주일 정도 안에 야외 식당을 운영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또한 이 법안은 밀 텍스(meals tax)를 오는 연말까지 유예할 수 있으며 벌금과 이자를 부과하지 않는다. 주지사는 이미 행정명령으로 연체료를 면제했었다. 또한 그럽헙, 우버이츠 등의 딜리버리업체들에 대해서는 15%으로 수수료를 부과토록 했다. 일부 업체는 30%까지 수수료를 부과했다. 

현재 레스토랑들은 대부분의 수입을 딜리버리 외 픽업 손님들에 의존하고 있다. 이 같은 픽업 음식은 백신이 개발될 때까지는 당분간 계속 될 것으로 식당업주들은 예상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 법안은 최대 64온즈의 칵테일을 와인 및 맥주와 더불어 픽업 메뉴에 포함시킬 수 있도록 했다. 다만 이 칵테일은 봉인이 된 상태에서 판매해야 한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무릎 꿇은 보스톤 경찰들 시위 과격화 막아 2020.06.03
6월 2일 보스톤에서 대규모 조지 플로이드 추모 집회와 시위가 열렸지만 대부분 평화적으로 진행됐다. 3일 보스톤 커먼에서 수천명이 참여한 추모집회도 평화롭게 마무..
하버드 6개 대학원 올 가을학기 온라인으로만 수업 2020.06.03
3개 하버드 대학원이 올 가을 학기 전체 강의를 모두 온라인으로만 진행할 것이라고 3일 밝혔다. 하버드 교육대학원 브리짓 롱 학장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교내수..
주 의회 레스토랑 지원법안 3일 하원 통과(수정) 2020.06.02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많은 타격을 입은 한인 레스토랑들은 현재 매사추세츠 의회에서 3일 표결하게 될 레스토랑 구제법안으로 많은 도움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레..
액튼 스몰비지니스 구제 그랜트 신청받아 2020.06.01
액튼은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 사태에 따라 사업장 폐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스몰비지니스를 돕기 위해 최대 $4,000의 그랜트를 지원한다. 액튼 그랜트 프로그림은..
폭력과 약탈로 변한 시위, 월시 시장 강력히 성토 2020.06.01
조지 플로이드의 사망에 항의하는 시위가 31일 평화스럽게 전개되다 밤이 되면서 갑작스레 폭력과 약탈로 변질된 것을 두고 마티 월시 시장, 레이첼 롤린스 지검장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