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격리 피로감, 사람들 점차 밖으로
5월 되면서 집에서 나오는 사람 늘어
격리 피로감 MA주 포함 전국적 현상
보스톤코리아  2020-05-14, 17:42:48 
자택에 머물러야 한다는 주지사의 권고가 유효한 상황이지만, 이미 매사추세츠 주의 도로는 사람과 차량으로 점점 붐비고 있다
자택에 머물러야 한다는 주지사의 권고가 유효한 상황이지만, 이미 매사추세츠 주의 도로는 사람과 차량으로 점점 붐비고 있다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주는 빠르면 다음 주부터 단계적으로 경제를 재개할 방침이다. 적어도 다음 주 초까지는 자택에 머물러야 한다는 주지사의 권고가 유효한 상황이지만, 이미 매사추세츠 주의 도로는 사람과 차량으로 점점 붐비고 있다. 

스테파니 폴랙 교통부 장관은 매사추세츠 주에서 사람들의 이동이 점차 증가하고 있며 “격리 피로감(quarantine fatigue)이라고 불리는 현상이 확산되고 있다. 사람들이 집에만 갇혀 있는 것을 점점 힘들어 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가 본격적으로 확산되기 전과 비교하면 여전히 매사추세츠 주의 교통량은 낮은 수준이다. 매사추세츠 주의 현재 교통량은 지난 1월 대비 20-30%에 불과하다. 특히 매사추세츠 동부로 갈수록, 인구 밀도가 더 높은 지역으로 갈수록 교통량이 줄어드는 폭이 더 크다. 그러나 지난 주에 매사추세츠 주에서 이동한 차량의 평균 이동 거리는 4월 마지막 주보다 50%가 증가했다.  

폴랙 장관은 “아마도 이러한 데이터는 사람들이 격리 피로감을 느끼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을 것이다. 매사추세츠 주의 경제 가동이 아직 시작되지 않았는데도 교통량이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로 인한 격리 피로감을 느끼는 것은 매사추세츠 주민만이 아니다. 미국 전역에 걸쳐 일어나고 있는 현상이다. 

매릴랜드 대학에서 스마트폰의 위치 정보를 분석한 자료를 보면, 4월 중순부터 미국 전역에서 사람들이 더 자주, 그리고 더 멀리 이동하고 있다. 또한 사람들이 더 많이 움직이는 경향은 전국적으로 증가 추세에 있다. 

매릴랜드 대학 교통 연구소의 레이 장 교수는 “집에만 머무는 시간이 약 한 달 정도가 지나면서 사람들이 전체적으로 피로감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매사추세츠 주의 경우 3월 24일부터 4월 말까지 집에서 1마일 이상 벗어나지 않은 사람의 비율은 39%였으나, 5월이 되면서 이 비율은 34%로 떨어졌다. 사람들이 하루에 평균 이동한 거리도 20.5 마일에서 24.8 마일로 증가했다. 

매사추세츠 주 전 지역에 걸쳐 자택에 머물 것을 권고하는 찰리 베이커 주지사의 발표 이후 7주가 흘렀다. 최근 2주 정도 코로나 사태가 진정되는 기미를 보이면서 베이커 주지사는 단계적 경제 재개를 계획하고 있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보스톤시 10중 9는 코로나바이러스에 노출 안돼 2020.05.16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온라인 팀 = 보스톤 내 4개 지역구에서 실시된 코로나바이러스(Corvid-19) 항체검사결과 참여자들의 9.9%만 과거 코로나바이러스에..
2차 $1200 재난 지원 리베이트 하원 문턱 넘어 2020.05.16
민주당 중심의 하원은 3조달러 규모의 코로나바이러스구제법안을 15일 밤 통과시켰다. 2차 1천200달러 개인 리베이트를 담고 있는 이 법안에 대해 상원은 제안 순..
코로나 격리 피로감, 사람들 점차 밖으로 2020.05.14
주는 빠르면 다음 주부터 단계적으로 경제를 재개할 방침이다. 적어도 다음 주 초까지는 자택에 머물러야 한다는 주지사의 권고가 유효한 상황이지만, 이미 매사추세츠..
한인 과학자, 최초 피부세포 이식 통한 파킨슨병 맞춤형 치료 성공 2020.05.14
하버드 맥린 병원에 재직중인 한인 의사가 세계 최초로 69세 파킨슨병 환자 본인의 피부세포를 변형, 뇌 이식을 통한 치료에 성공했다. 뉴잉글랜드의학 저널은 13일..
MA 공립학교 학생 둔 가정 절반 학생당 $400 지원받아 2020.05.13
매사추세츠 공립학교에 재학중인 자녀들을 둔 가정은 자녀당 약 $400여불에 달하는 음식재료비를 지원받게 된다. 보스톤글로브의 보도에 따르면 중저소득층 가족 과 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