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주 미국서 가장 살기 좋은 주 선정
보스톤코리아  2019-11-07, 19:06:51 
최근 발표된 보고서에서 매사추세츠 주가 미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주로 선정되었다
최근 발표된 보고서에서 매사추세츠 주가 미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주로 선정되었다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최근 발표된 보고서에서 매사추세츠 주가 미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주로 선정되었다. 매사추세츠 주가 미국 내 최고의 주로 꼽힌 가장 주된 이유는 소득 수준이 높고 고등 교육을 받은 인구의 비율이 높기 때문이었다.

지난 4일, 24/7 월스트리트(247wallst.com)는 미국 내에서 어떤 주가 살기에 좋은지에 대한 순위를 발표했다. 이 순위는 지난 10년 동안의 인구 변화, 실업률, 저소득 층의 비율, 태어날 당시의 기대 수명 등을 바탕으로 작성되었다.

매사추세츠 주에서는 25세 이상의 성인 중 대학 졸업 이상의 학위를 가진 사람이 44.5%로 미국 내에서 가장 높았다. 평균 가구 소득도 미국 평균인 62,000달러보다 훨씬 높은 80,000달러였으며, 기대 수명은 80.4세로 미국 평균보다 1년 이상 높다. 
 
매사추세츠 주의 뒤를 이어 콜라라도, 뉴저지, 하와이, 코네티컷이 미국 내에서 가장 살기 좋은 5개 주로 꼽혔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노바스코샤 크리스마스트리 보스톤에 또 기부 2019.11.07
지난 48년 동안 계속 이어지는 전통으로 노바스코샤는 보스톤에 45푸트 화이트 스프루스 크리스마스트리를 보낸다. 이는 1917년 핼리팩스 대폭발사고 당시 보스톤이..
전자 담배 판매 금지 어긴 업체 적발 2019.11.07
찰리 베이커 매사추세츠 주지사가 주 비상 사태 선포와 함께 모든 전자 담배 제품의 판매를 금지했지만, 이를 어기고 전자 담배를 판매한 업체가 적발되었다. 이스트..
MA주 미국서 가장 살기 좋은 주 선정 2019.11.07
최근 발표된 보고서에서 매사추세츠 주가 미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주로 선정되었다. 매사추세츠 주가 미국 내 최고의 주로 꼽힌 가장 주된 이유는 소득 수준이 높고..
MA주 전자 담배 폐질환 3번째 사망자 2019.11.07
매사추세츠 주에서 전자 담배와 관련된 폐질환으로 3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매사추세츠 보건부는 이 같은 사실을 지난 6일 발표했다.전자 담배 관련 3번째 사망자는..
아시안 노동자 도박 중독에 취약해 2019.10.31
최근 발표된 보고서에 따르면 매사추세츠 주에 거주하고 있는 아시안 노동자들이 도박 중독에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언어의 장벽과 낮은 소득으로 인해 마땅히 즐길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