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 폭발 사고 보상금 8천만 달러
보스톤코리아  2019-05-09, 19:52:32 
작년 가스 폭발 사고로 인해 많은 도로가 파괴되었다
작년 가스 폭발 사고로 인해 많은 도로가 파괴되었다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지난 가을 매사추세츠 북쪽에서 발생한 가스 폭발 사고를 일으킨 콜롬비아 가스 회사가 피해를 입은 3개 지역에 8천만 달러를 보상하기로 합의했다. 8천만 달러는 가스 폭발 사고로 파괴된 도로와 기타 제반 시설 복구 비용에 사용된다.

콜롬비아 가스 회사는 지난 7일 뉴스 컨퍼런스를 통해 합의 내용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앤도버와 노스 앤도버, 로렌스는 8천만 달러를 나눠서 받게 된다.

콜롬비아 가스 회사의 마크 켐픽 회장은 “가능한 최대의 보상금”이라며 “3개 타운의 힘과 인내, 회복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앤도버에서는 복구 비용으로 이미 6천 2백만 달러를 지불했다. 로렌스의 댄 리베라 시장은 “합의할 수 있는 최대한의 금액이다. 보상금으로 주민들의 세금 부담을 덜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작년 9월에 발생한 가스 폭발 사고로 한 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수천 명의 주민들이 가스 없이 몇 달 동안 생활해야 했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로건 공항 미국서 5번째로 최악 2019.05.16
여행 성수기인 여름에 보스톤 로건 공항을 이용하는 여행객들은 항공기 지연 때문에 많은 불편을 겪고 있다. 최근 발표된 자료에 따르면 여름에 로건 공항을 이용하는..
5년 동안 100만 달러 복권 3번 당첨 2019.05.16
어떤 사람들은 평생 한 번도 누리지 못할 행운을 몇 번씩이나 맞이한 커플이 있다. 매사추세츠 레이크빌에 거주하는 부부가 최근 스크래치 형식의 즉석 복권에서 100..
보스톤 공립 학교 인종간 학력차 심해 2019.05.09
보스톤 공립 학교 내에서 인종 간의 학력 수준 차이가 여전히 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스톤 공립 학교는 인종 간의 학력 차이를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최우선 과제..
가스 폭발 사고 보상금 8천만 달러 2019.05.09
지난 가을 매사추세츠 북쪽에서 발생한 가스 폭발 사고를 일으킨 콜롬비아 가스 회사가 피해를 입은 3개 지역에 8천만 달러를 보상하기로 합의했다. 8천만 달러는 가..
보스톤 1990년 이후 급격한 인구 변화 2019.05.09
보스톤과 주변 지역의 인구 분포는 지난 1990년 이후 엄청난 변화를 겪었으며 지금도 변하고 있다. 8일 발표된 보고서에 따르면 해외에서 출생한 수만 명의 이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