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하루 최대폭 증가 382 신규확진 총 1159명
보스톤코리아  2020-03-24, 17:32:55 
매사추세츠주 보건부가 24일 7,543명에 달하는 코로나바이러스(CORVID-19) 검사를 완료하면서 신규 확진자도 382명이 폭증했다. 총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는 777명에서 1,159으로 1천명선을 넘어섰다. 

보건부의 발표에 따르면 2명의 감염자가 사망해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사망자는 총 11명으로 늘었다. 24일 사망자는 80대 미들섹스카운티 여성과 60대의 버크셔카운티 여성으로 병원에 입원해 있었으며 기저질환자였다. 

24일 오후 12시 기준으로 주 보건부가 발표한 총 검사 수는 13,749으로 전날 8,922건에서 대폭 늘어난 수치다. 베이커 주지사가 목표로 한 하루 3500건의 두배에 달한다. 매사추세츠의 적극적인 검사가 진행되면서 향후 며칠간은 확진자 수가 급증할 것으로 예측된다. 

각 지역별 확진자는 미들섹스카운티가 304명, 서폭카운티 234명, 노폭 129명, 에섹스 118명 순이다. 특히 서폭카운티와 에섹스카운티의 확진자 수가 급증하고 있어 거주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주보건부가 공개한 각 연령대 별 감염자료에 따르면 19세 이하는 24명, 20대 188명, 30대 205명, 40대 214명, 50대 208명, 60대 153명, 70대 이상이 164명이었다. 

확진자 중 바이오젠 컨퍼런스 관련자는 99명, 지역 감염은 120명 그리고 4854명의 감염원인을 조사 중에 있다. 입원한 환자는 99명으로 하루 동안 20명 늘었다.  

23일 뉴욕타임스의 미 전역 집계에 따르면 미국내 총 확진자는 최소 49,619명으로 하루동안 1만여 확진자가 증가했다. 사망자는 최소 615명으로 집계됐다. 특히 뉴욕주의 경우 25,665명이었고 뉴저지 확진자도 2,844명으로 미 전역 코로나 확진자 절반 이상이 뉴욕, 뉴저지주에 집중되고 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매스주 휴교령 5월 4로 연장, 저소득층 거주지 축출 금지도 2020.03.25
베이커 주지사가 모든 매사추세츠 공립, 사립학교 및 프리스쿨 휴교령을 5월 4일까지 연장한다고 25일 밝혔다. 또한 모기지 페이먼트를 하지 못하는 주택소유자들의..
보스톤 유학생 4명 한국 강남서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1] 2020.03.25
보스톤에 유학중이다 이번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한국에 귀국한 서울 강남구 거주 4명의 학생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결과 모두 양성판정을 받았다. 25일 강남..
확진자 하루 최대폭 증가 382 신규확진 총 1159명 2020.03.24
매사추세츠주 보건부가 24일 7,543명에 달하는 코로나바이러스(CORVID-19) 검사를 완료하면서 신규 확진자도 382명이 폭증했다. 총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하버드 바코우 총장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2020.03.24
하버드대 로렌스 바코우 총장이 자신이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이메일을 통해 24일 밝혔다. 하버드 크림슨의 보도에 따르면 바코우 총장과 그..
하이트론스, 재택근무 위한 건강지킴 3종 세트 프로모션행사 2020.03.24
하이트론스가 바디프랜드 PHARAOH SII, PANASONIC MAJ7, 그리고 INADA DREAM WAVE 중 하나의 제품을 24 개월 할부로 구입할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