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이민 1세 코스타리카 한인 시장 당선 눈앞
김종관씨 코스타리카 해안도시 케포스서 당선 유력
인구 3만3천 명 해안 도시서 현역 시장 제치고 당선할듯
보스톤코리아  2020-02-13, 20:34:59 
중미 코스타리카 케포스시에 이민 1세인 한인 단김(Don Kim, 김종관, 69)씨가 시장에 당선이 유력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 =페이스북)
중미 코스타리카 케포스시에 이민 1세인 한인 단김(Don Kim, 김종관, 69)씨가 시장에 당선이 유력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 =페이스북)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중미 코스타리카 케포스시에 이민 1세인 한인 단김(Don Kim, 김종관, 69)씨가 시장에 당선이 유력한 것으로 보인다.  

김종관씨는 2일 치러진 코스타리카 케포스지방선거에서 제1야당 국민해방당(PLN) 후보로 출마해현 시장인 파트리시아 볼라뇨스를 꺾고 당선된 것으로 일부 현지 언론은 보도했다. 김씨의 아들 단테김의 페이스북에는 이미 당선을 확정하고 승리를 선언한 것으로 나온다. 

한국의 연합뉴스에 따르면 현재 선거관리당국인 최고선거재판소(TSE)의 공식 발표가 남은 상황이다. 당선이 확정되면 김씨는 오는 5월 1일 취임해 4년의 시장 임기를 시작한다.

케포스는 코스타리카 중서부 태평양 해안에 있는 도시로 인구는 3만3천 명가량이다. 아름다운 해변이 있는 마누엘 안토니오 국립공원이 있어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

1951년 경기도 화성 태생인 김씨는 미국을 거쳐 1983년 코스타리카에 이민한 후 케포스에서 정착해 36년을 살았다. 비교적 시골인 케포스에서 철물점을 운영하며 20여년동안 휴가 한번 가지 않고 일한 덕분에 건자재 시장으로 진출, 상당한 돈을 벌었다. 

외상을 한 마을 주민들은 현금 대신 땅으로 결제를 대신했고 결국 호텔을 지어 현재는 리조트 사업을 벌이고 있다. 

이미 승리 선언을 한 김씨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 통화에서 "정치권의 고질적인 부정부패가 36년을 산 우리 지역 발전에 장애가 되는 것을 보고 가만히 있을 수는 없다고 생각했다"고 출마 이유를 설명했다.

케포스에는 한국과의 우호적인 관계를 위해 1983년 '대한민국학교'(Escuela Republica de Corea)로 개명한 초등학교도 있다. 김씨는 주코스타리카 대사관과 더불어 이 학교 시설과 학생들을 꾸준히 지원해왔다. 

김씨의 당선이 확정되면 코스타리카에선 처음 한인 시장이 나오게 된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로드아일랜드 하원 한국의 날 결의안 의결 2020.02.13
로드아일랜드 의회가 본회의에서 2020년 2월 12일을 한국의 날로 지정하는 결의안을 12일 의결했다.프로비던스 소재 주청사에서 오후 4시 30분부터 열린 본회의..
뉴햄프셔 프라이머리에 참여했던 한인들의 반응 2020.02.13
11일 뉴햄프셔 프라이머리 결과, 버니 샌더스가 피트 부티지지에게 근소한 차로 승리를 거뒀고 트럼프는 85.5%를 득표하며 공화당 단독후보의 이미지를 공고히 했다..
한인이민 1세 코스타리카 한인 시장 당선 눈앞 2020.02.13
중미 코스타리카 케포스시에 이민 1세인 한인 단김(Don Kim, 김종관, 69)씨가 시장에 당선이 유력한 것으로 보인다. 김종관씨는 2일 치러진 코스타리카 케포..
알트슐러 여름 음악 캠프 2020.02.13
2020년도 제 2회 알트슐러 여름 음악 캠프가 이탈리아 리미티에서 7월 7일부터 12일동안 개최된다. 알트슐러 음악 캠프는 음악 인재 발굴 및 참가자들의 연주..
소득에 따라 주차 벌금을 차등 부과? 2020.02.13
현재 보스톤 시에서 주차 위반을 할 경우에는 지역에 따라 15달러에서 최대 120달러까지 주차 위반 벌금이 부과된다. 추가로 제때에 벌금을 납부하지 않을 경우 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