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지지율 46% 취임후 최고
비(非)지지율 50%…지난 조사보다 7%p 하락
보스톤코리아  2019-05-09, 19:50:42 
지난 4월 27일 위스콘신주(州) 그린베이에서 열린 유세 현장에서 발언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난 4월 27일 위스콘신주(州) 그린베이에서 열린 유세 현장에서 발언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서울=뉴스1) 김서연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율이 취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6일 AFP통신은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지난 4월 17~30일 진행한 대통령 국정운영 지지도 조사 결과,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이 지난달 초보다 1%포인트(P) 오른 46%로 집계됐다고 보도했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의 취임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갤럽은 "트럼프 대통령이 '러시아 스캔들' 무죄를 입증했다고 주장하는 뮬러 특별검사 보고서 발표와 경제 호조에 힘입어 미국민들이 트럼프 대통령을 호의적으로 바라보고 있다"고 해석했다.

특히 공화당 지지자만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는 응답자의 91%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고 답했다. 공화당 지지 최고치를 기록했던 지난 11월의 지지율 92%에는 1%p 못미쳤다.

AFP는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의 비(非)지지율 또한 50%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지난 조사보다는 7%p 하락했다.

이번 조사는 뮬러 특검이 윌리엄 바 법무장관에게 그가 요약한 특검 보고서 수사 결과에 대해 항의한 사실이 드러나기 전에 진행됐다. 아울러 바 장관이 미 하원 청문회 증언을 거부한 일 전에 이뤄졌다.  갤럽 조사는 미 전역 성인 1024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오차범위는 ±4.0%p다.                                

sy@news.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가스 폭발 사고 보상금 8천만 달러 2019.05.09
지난 가을 매사추세츠 북쪽에서 발생한 가스 폭발 사고를 일으킨 콜롬비아 가스 회사가 피해를 입은 3개 지역에 8천만 달러를 보상하기로 합의했다. 8천만 달러는 가..
보스톤 1990년 이후 급격한 인구 변화 2019.05.09
보스톤과 주변 지역의 인구 분포는 지난 1990년 이후 엄청난 변화를 겪었으며 지금도 변하고 있다. 8일 발표된 보고서에 따르면 해외에서 출생한 수만 명의 이민자..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 46% 취임후 최고 2019.05.09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율이 취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6일 AFP통신은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지난 4월 17~30일 진행한 대통령 국정운영 지지도 조사..
고도의 협상 전략?…트럼프, 중국 무역협상 합의 깼다 2019.05.09
미국이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 인상을 돌연 발표한 8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무역협상을 파기했다"는 주장까지 펼쳤다. 류허(劉鶴) 중국 부..
못 나오겠다고?…미 하원 법무장관 의회모욕죄 표결키로 2019.05.09
민주당이 로버트 뮬러 특별검사의 '러시아 스캔들' 수사 보고서 원본 공개 및 의회 청문회 출석을 거부하고 있는 윌리엄 바 법무장관에 대해 이 같은 출석 거부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