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2월 말에 2차 북미정상회담 열린다
폭스뉴스 인터뷰…"토대만들기 위해 팀 파견"
"2월말 회담은 북과 미가 합의한 것"
보스톤코리아  2019-01-31, 19:50:23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서울=뉴스1) 김윤경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월 말까지는 2차 북미정상회담이 있을 것"이라고 30일 폭스뉴스를 통해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폭스뉴스 숀 해니티와의 인터뷰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두 번째 회담을 위한 '토대'(foundations)를 만들기 위해 이미 아시아에 있는 공개되지 않은 지역에 팀을 파견했다"고 말했다. 이는 정상회담 개최지와 관련된 실무팀이 이미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는 얘기로 해석된다. 개최지로는 베트남이 가장 유력하게 관측되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그들은 이제 한반도 비핵화뿐 아니라 북한 주민의 밝은 미래를 위한 길을 향해 실질적이고 추가적인 발걸음을 내딛기 위한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움직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나는 우리가 다음 달 말(the end of the month)에 북미정상회담을 가질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그것이 계획이며 북한도 동의한 것이다. 우리도 그렇게 하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베네수엘라 사태와 관련해선 "자유에 대한 추구가 계속되고 있다"고 언급하고 "미국은 자유와 민주주의를 추구하면서 베네수엘라 국민을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태의 중심에 있는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에 대해 '인도주의적 위기'를 초래하고 있다면서 "이는 마두로 정권에, 인간에 의해 만들어진 재앙"이라고 비난했다. 

s914@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2019 수퍼볼 기념 특별 맥주 발매 2019.01.31
매사추세츠 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샘 아담스 맥주 회사가 이번 주 일요일에 열리는 수퍼볼 경기를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특별한 맥주를 준비했다. 패트리어츠..
과이도 NYT 기고, 과도정부 군 지지 필요 2019.01.31
베네수엘라 임시 대통령을 자임하는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이 30일 뉴욕타임스(NYT) 기고문에서 니콜라스 마두로 정권이 통제하고 있는 군대와 비밀리에 접촉했다고 밝..
폼페이오, 2월 말에 2차 북미정상회담 열린다 2019.01.31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월 말까지는 2차 북미정상회담이 있을 것"이라고 30일 폭스뉴스를 통해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폭스뉴스 숀 해니티와의 인..
연준, 금리동결…당분간 추가인상 없을 것 시사 2019.01.31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30일 당분간 추가 금리인상이 없을 것이라는 점을 강력하게 시사했다. 연준은 이날 기준금리를 동결했다. 미국 경제의 불확실성이 증가했..
미 전문가, 북미 핵협상 차기에선 물거품될 듯 2019.01.29
북미 정상회담이 한달여 남은 시점이지만 미국의 기성 정치계와 학계는 트럼프의 대북협상에 대해 극히 회의적이며 다음 대통령 당선자에 의해 백지화될 가능성이 높은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