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주민 평균 수명 늘어
보스톤코리아  2019-01-03, 20:07:22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평균 기대 수명은 80살 8개월이다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평균 기대 수명은 80살 8개월이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오래도록 장수하길 원하는 사람이라면 매사추세츠 주에 사는 것이 좋은 선택일 수 있다.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평균 기대 수명이 늘어나 가장 최근 자료인 2016년을 기준으로 평균 수명이 80살 8개월인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에 미국 전체 평균 수명은 2년 연속으로 줄어들었다. 미국 사람의 평균 수명이 2년 연속으로 줄어든 것은 1963년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매사추세츠 주의 평균 기대 수명이 가장 높았던 때는 2012-13년으로 당시 기대 수명은 80살 11개월이었다. 그러나 2015년에 80살 5개월로 줄어들었다가 2016년에 다시 반등했다. 

매사추세츠 주에서 가장 오래 사는 인종은 히스패닉 여성으로 평균 수명은 89살이다. 
미국 전체 평균 수명은 2016년을 기준으로 78살 7개월이다. 성별을 나누면 남성은 76살 1개월, 여성은 81살 1개월로, 여성이 남성보다 5년을 더 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총영사관 주최 송년 동포간담회 주요 발언 정리 2019.01.03
송년 동포간담회가 12월 27일 보스톤총영사관저에서 개최됐다. 이날 동포간담회에는 한인사회 원로를 비롯해 각 한인회장, 단체장, 평통 관계자 등이 참여했다. 원로..
MA주 의료 보험 가입자 증가 2019.01.03
점점 더 많은 매사추세츠 주민들이 매사추세츠 헬스 커넥터를 통해 의료 보험에 가입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1월 1일부터 의료 보험 혜택을 받는 보험..
MA주민 평균 수명 늘어 2019.01.03
오래도록 장수하길 원하는 사람이라면 매사추세츠 주에 사는 것이 좋은 선택일 수 있다.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평균 기대 수명이 늘어나 가장 최근 자료인 2016년을..
MBTA 커뮤터레일 주말 할인 프로그램 재개 2019.01.03
잠시 중단 되었던 MBTA 주말 커뮤터레일 할인 프로그램이 이번 토요일부터 다시 시작한다. 10달러만 내면 주말 동안 커뮤터레일을 무제한으로 탈 수 있어 매사추세..
김정은 친서에 트럼프 방긋 2019.01.03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으로부터 받은 6번째 친서를 공개하며 오랜만에 활짝 웃었다. 뉴욕타임스(NYT)는 편지로 소통하는 북미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