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르고의 영어잡설 57 ] 내 안의 쥐
보스톤코리아  2019-04-15, 10:39:26 
“내 안에 너 있다.” 김치만두가 김치에게 한 말이란다. 재미없는 말장난인가? 그럴 [만두] 하지. 벌써 20년 전 농담이니까. 필자가 이런 말장난을 하면 지인들은 제발 그런 썰렁한 농담은 그[만두]라고 한다. 아무튼 필자는 만두를 좋아한다. 심지어는 네팔의 카트[만두]도 좋아한다. 

‘내 안에 너 있는’ 경우가 영어 단어에도 있다. 어원상으로 몸 안에 있는 작은 쥐가 바로 muscle이다. 14세기경 중세프랑스어 muscle에서 도입되었는데, 이 단어는 ‘작은 쥐’를 뜻하는 라틴어 musculus에서 왔다. 라틴어 mus가 ‘쥐’이고 그것의 축소사가 musculus인 것이다. 그리스어 mys는 ‘생쥐’와 ‘근육’이란 두 가지 뜻을 가진다. 고대러시아어에서도 mysi는 ‘생쥐’와 ‘팔’을 뜻하고, 독일어 Maus 역시 ‘생쥐’와 ‘근육’을 뜻한다. 어원의 모양은 다르지만 아랍어 adalah는 ‘근육’이고, adal은 ‘들쥐’를 뜻한다. 아마도 우리 몸의 근육이 마치 생쥐가 들어가 있는 것처럼 보였기 때문이리라. 우리는 ‘알통’이라 하니 몸속의 달걀로 보는데, 서양 사람들은 몸속의 생쥐로 보는 것이 참으로 재미있다.

토마토와 방울토마토가 함께 걷고 있었다. 뒤처지는 방울토마토에게 토마토가 자꾸 재촉하자 방울토마토가 말했다. I’ll Ketchup. (금방 따라잡을게.) 물론 Ketchup이 아니라 catch up이라고 했을 것이다. 그러나 두 구절의 발음이 거의 같은 데서 만들어진 말장난이다. Ketchup은 마치 영어처럼 들리지만 실제로는 중국어에서 왔다고 한다. ‘생선젓갈’을 의미하는 중국어 koechiap이 북부베트남으로 흘러들어갔고, 이것이 1711년 경 말레이어의 kichap을 통해 영어에 전해졌다고 한다. 처음에는 다양한 생선젓갈을 포함한 모든 종류의 소금에 절인 소스를 가리켰고, 다양한 종류의 채소로 만들어지기도 했으나 차츰 매운 맛이 나는 그레이비 소스를 가리켰다. 사전에는 버섯, 호두, 토마토를 가장 흔한 케첩 재료로 기록하고 있으며, 토마토 케첩은 미국에서 1800년대가 되어서야 나타나기 시작했다. 처음에는 철자도 ketchup보다는 catsup이 주로 사용되었다. 

알고 보면 재미있는 어원들이 참으로 많다. cocktail도 재미있는 스토리를 가지고 있다. cock은 ‘수탉’이고 tail은 ‘꼬리’이지만 이 술은 수탉의 꼬리와는 관련이 없다. 뉴올리언즈의 프랑스 사람들이 달걀을 넣어 먹는 컵에 여러 가지를 뒤섞은 브랜디를 넣어 마셨다. 이때 사용한 eggcup을 프랑스어로 coquetier라 하는데 여기서 발음이 다소 바뀐 것이다. 
필자는 개인적으로 mustard(겨자)에 얽힌 이야기를 좋아한다. 우선 이 단어는 bastard(사생아), custard(커스터드) 등과 각운이 같다. -tard로 끝나는 단어들이 몇 개 더 있기는 하지만 별로 쓰일 일이 없고, 이 세 단어는 일상생활에서 매우 자주 사용된다. 특히 누군가에게 감정을 쏟아내고 싶을 때 bastard는 아주 유용하다.  고대프랑스어 mostarde에서 도입된 이 단어는 더 거슬러 올라가면 ‘새로 짠 와인’을 뜻하는 라틴어 mustum에서 유래한다. 겨자가 이러한 이름을 가지게 된 이유는 가루로 만든 겨자 씨앗에 새로 짠 와인을 섞어서 만들었기 때문이다. 1차 세계대전 당시에 사용된 mustard gas는 색깔도 겨자와 같지만 마치 겨자처럼 눈과 폐에 고통을 주는 효과가 있었기 때문이다. ‘와인’을 뜻하는 라틴어 must는 ‘축축하다’란 의미의 영어 moist와 moisture를 파생시키기도 했다. ‘이끼’를 뜻하는 moss 역시 이 어근에서 유래한다. 

한국음식에 고춧가루가 빠질 수 없고, 약방에 감초가 빠질 수 없듯이, 멕시코 음식에 아보카도가 빠질 수 없다. 필자도 아보카도를 무척이나 좋아한다. 그런데 이걸 먹을 때마다 어원이 생각나서 웃음을 참을 수가 없다. avocado는 원래 아즈텍어에서 ‘고환’을 의미하는 ahuakatl에서 왔다. 생긴 모양 때문이리라. 스페인 사람들이 이 단어를 aguacate로 잘못 알아들었고, aguacate는 영어의 advocate(변호인)와 라틴어 어원이 같은 avocado와 비슷하게 생긴 데서 아예 avocado로 바뀌게 된 것이다.


올댓보스톤 교육컨설턴트, orugo4u@gmail.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내가 설마 중독성이 있다고? (2)' 2019.04.15
지난번 칼럼에 이어 중독의 원인과 어떻게 하면 중독을 방지 할 수 있는가에 대한 이야기를 계속이어가도록 한다. 중독을 생각하면 떠오르는 것이 무엇인가? 약물, 술..
[ 오르고의 영어잡설 57 ] 내 안의 쥐 2019.04.15
“내 안에 너 있다.” 김치만두가 김치에게 한 말이란다. 재미없는 말장난인가? 그럴 [만두] 하지. 벌써 20년 전 농담이니까. 필자가 이런 말장난을 하면 지인들..
숯이 보석이 되는 이유 2019.04.15
겨우내 움추림으로 있던 나무들이 생명의 기지개를 편다. 땅속 깊은 곳의 뿌리에서 가지로 가지에서 줄기를 이어 가지 끝으로 흘러 새순을 내고 있다. 나무를 가만히..
한담객설閑談客說: 임어당식 생활의 발견 2019.04.15
이번에도 책이야기 이다. 다시 한번 책이야기를 꺼낼 적에 독자들께 송구한 마음이 앞선다. 남기고자 하는 욕심이 과할 뿐이고, 줄어들 생각을 않는다. 정조임금 때이..
필요한 재정 지식 2019.04.15
미국 국민 58%가 저축한 돈 전부가 $1,000미만(There is a savings crisfixis and many americans don't know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