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연은총재들 "코로나 정부대응 경제회복 발목…지출 확대해야"
코로나19 사태 예상보다 장기화…경기부양 위한 정부지출 확대 필요
보스톤코리아  2020-08-13, 00:32:01 
에릭 로젠그렌 미 보스톤 연방준비은행 총재
에릭 로젠그렌 미 보스톤 연방준비은행 총재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미국 연방준비은행 총재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정부의 대응이 오히려 미국 경제 회복의 발목을 잡았다고 잇따라 지적했다.

이에 따라 경기부양을 위한 정부 지출을 확대해야 한다고 연은 총재들은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에릭 로젠그렌 미 보스톤 연방준비은행 총재는 12일 한 온라인 행사에서 미 경제 활동 둔화가 지속할 가능성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 원인으로는 몇몇 주(州)에서 코로나 확산 억제가 난항인 점을 꼽았다. 그는 이에 따라 경기 부양을 위한 정부 지출을 확대해야 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일부 주에서 제한적이고 일관되지 않은 대책을 펴는 것이 불필요하게 주민들을 감염 또는 사망 위험으로 몰아넣고 있다"면서 "그뿐만 아니라 경기 반등을 요원하게 만들 가능성도 있다"고 지적했다.

또 일부 주에서는 지난 5월 경제 봉쇄를 너무 빠르게 해제하는 바람에 공공보건 상황이 악화하고 있다는 점에서 실업률 감소 또한 지체될 것으로 내다봤다. 실업률은 지난 7월 기준 10%를 조금 웃돌고 있다.

로젠그렌 총재는 너무 이른 봉쇄 완화 때문에 "경제와 공중보건을 둘 다 망쳤다"고 꼬집었다.

샌프란시스코 연은 총재인 메리 데일리도 같은 날 기자들과 전화 회의에서 코로나 사태가 예상했던 것보다 장기화돼 경기 부양책을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진단했다.

그는 "의회는 더 큰 다리를 놓아야 할 것"이라며 "코로나19가 지나간 게 아니라, 우리 바람보다 장기화하고 있다는 점을 이제 우리는 깨닫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주 정부 및 지역 당국에 추가로 안정화 자금을 투입하는 것이 서비스 산업 위축 및 공공 일자리 감소를 막는 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newglass@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현대 무인자동차 벤쳐 <모셔널>로 개명, 200명 고용 2020.08.13
보스톤에 본사를 둔 현대 무인자동차 조인트벤처가 이름을 ‘모셔널(Motional)’로 바꾸고 무인 자동차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모션(motion)과 이모..
<요가쏭의 5분요가> 음악과 함께하는 3분 요가와 운동 – 재미있고 신나게! 2020.08.13
아직도 ‘요가’하면 그저 정적이고 지루할거라 생각하시나요?물론 어떤 요가를 선택하냐에 따라 명상과 호흡을 주로 강조하는 경우도 있겠지만, 요즘은 역동적 움직임을..
미연은총재들 "코로나 정부대응 경제회복 발목…지출 확대해야" 2020.08.13
미국 연방준비은행 총재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정부의 대응이 오히려 미국 경제 회복의 발목을 잡았다고 잇따라 지적했다.이에 따라 경기부..
브루클라인 타운홀 한 직원 양성확진 뒤늦게 알려져 2020.08.13
브루클라인 타운 한 직원이 지난달 말 코로나바이러스 양성반응이 확진됐지만 전체 직원들에게 공지하지 않았으며 타운홀을 닫지 않고 계속 운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타운..
우버·리프트, 법원 결정에 "캘리포니아서 서비스 중단할 수도" 2020.08.12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의 1·2위 차량호출 서비스 업체 우버와 리프트가 본사가 있는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서비스를 잠정 중단할 수 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