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동주 서시 해외작가상'에 신지혜 시인 수상
보스톤코리아  2018-10-25, 15:55:25 
윤동주서시해외작가상위원회는 제3회 수상자로 뉴욕 거주 시인 신지혜 씨를 선정했다고 24일(한국시간) 밝혔다
윤동주서시해외작가상위원회는 제3회 수상자로 뉴욕 거주 시인 신지혜 씨를 선정했다고 24일(한국시간) 밝혔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편집부 =  윤동주서시해외작가상위원회는 제3회 수상자로 뉴욕 거주 시인 신지혜 씨를 선정했다고 24일(한국시간) 밝혔다. 

계간『시산맥』이 위원회와 공동으로 주관한 이 상은 윤동주 '서시'에 담긴 올바른 시 정신을 실천하고 본받을 수 있는 등단 10년 이상 해외 거주 시인을 뽑아 수여한다. 

신 씨는 '토네이도', '우주 모듬탕이 펄펄 끓는다', '꽃들의 진화', '풍경을 치다', '아름다운 가문' 등 5편을 출품해 수상했다.

신씨는 수상소감에서 “나는 어떤 규칙에 얽매이거나 강요된 인습에 익숙하지 못했다. 그 시절, 문학이 오직 나의 유일한 출구였다. 하여 꿈속에조차 시를 쓰곤 했다”며 “윤동주 시인의 이름에 결코 누가 되지 않도록 더욱더 치열한 정신으로 끊임없이 나를 성찰하고 이 세상을 관조하며 뚜벅뚜벅 시의 길을 걸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신씨는 2002년 시 전문지 『현대시학』으로 등단, 재외동포문학상 시 대상, 미주동포문학상, 미주시인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로부터 문예지 게재 시 우수작품 지원금을 수혜받았다. 시집으로『밑줄』이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우수도서’로 선정되었다.
과거 본지 칼럼니스트로 시를 기고했던 신지혜 시인은 현재도 주요신문에 시 고정칼럼을 연재하고 있다. 시상식은 12월 1일 한국 조계사 불교문학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bostonkorean@hotmail.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이민용씨, "살던 집 알고보니 이승만 살았던 집" 2018.10.25
보빙사가 1883년 처음 보스톤을 찾은 이래 두번째 보스톤 유학생이 이승만 전 대통령이다. 이승만은 유길준이 원했던 하버드의 꿈을 이뤘다. 하버드 석사과정에서 ...
보스톤한미노인회 후원의 밤 27일 토요일 2018.10.25
보스톤한미노인회가 후원기금 모금의 밤 행사를 이번주 토요일인 27일 오후 6시 렉싱턴 엘크스(Lexington Elks)에서 개최한다. 140여명의 회원이 가입되..
보스톤 산악회 윌리 마운틴 산행 2018.10.25
보스톤 산악회는 뉴햄프셔 제퍼슨 소재 윌리 마운틴으로 정기산행을 11월 3일 토요일 떠난다. 윌리 마운틴은 4,285ft 고도로 오름 높이는 2850ft이다. 산..
재미한국학교 NE협의회 교사연수회 성료 2018.10.25
재미한국학교뉴잉글랜드지역협의회(이하 지역협의회)가 주최한 가을 교사연수회가 보스톤 서북쪽에 위치한 렉싱톤 소재 성요한감리교회에서 20일 개최됐다.연수회에서는 김선..
'윤동주 서시 해외작가상'에 신지혜 시인 수상 2018.10.25
윤동주서시해외작가상위원회는 제3회 수상자로 뉴욕 거주 시인 신지혜 씨를 선정했다고 24일(한국시간) 밝혔다. 계간『시산맥』이 위원회와 공동으로 주관한 이 상은 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