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MA 351개 타운 재산세 평균 38% 인상
보스톤코리아  2019-01-10, 21:49:24 
케임브리지의 경우, 높은 집값에도 불구하고 재산세가 $5.94에 불과했다. 사진은 케임브리지시청 모습
케임브리지의 경우, 높은 집값에도 불구하고 재산세가 $5.94에 불과했다. 사진은 케임브리지시청 모습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매사추세츠 주내 351개 타운의 평균 재산세(Property Tax)가 재산평가액 $1,000당 $15.48로 지난해에 비해 무려 3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매사추세츠 주세청 지역서비스부(Department of Revenue's Division of Local Services) 최근 자료에 따르면 재산세가 가장 저렴한 곳은 마타스 비녀드 소재 칠마크(Chilmark)로 재산세가 $2.88에 불과했다. 이와 더불어 인근의 낸터킷, 에드거타운, 아퀴나 등도 가장 저렴한 10위 안에 포함됐다. 

가장 높은 재산세는 롱메도우(Longmeadow)로 세율이 무려 $24.09에 달했다. 주로 재산세가 최상위에 속하는 커뮤니티는 웨스턴 매사추세츠 소재 타운들이었다. 

 
보스톤의 재산세는 $10.54로 평균보다 낮았으며 흥미로운 점은 케임브리지가 높은 집값에도 불구하고 재산세가 $5.94에 불과했다. 이외 보스톤 교외는 일반적으로 $9에서 $13 이내였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브루클라인은 $9.37이었고, 뉴튼도 $10.45로 비교적 낮았다. 웰슬리(11.57), 벨몬트($11.6), 알링턴($11.26)도 평균을 많이 하회한 반면 렉싱턴은 $14.12로 높았다. 

재산세는 땅과 건물의 평가액에 세율을 곱해 산정한다. 예를 들어 $500,000 평가된 주택을 보유하며 재산세율을 평균인 $15.48인 경우 연 재산세는 $7,740이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부동산에서 득점하는 현실적 해결책 2019.01.14
축구 경기를 보면서 생각해 보았다. 공격속공과 수비중심의 차이등등. 그러나 우승하는 팀은 항상 골을 더 많이 넣은 팀이다. 수비를 더 잘한 팀도, 패스 성공률이..
보스톤, 인공지능 세계 중심 노린다 2019.01.10
미국을 비롯 전세계적 생명공학(Bio)산업의 허브로 각광받고 있는 보스톤이 인공지능(AI)분야의 허브로 거듭나기 위한 준비작업을 하고 있다. 보스톤은 이미 로보틱..
2019년 MA 351개 타운 재산세 평균 38% 인상 2019.01.10
매사추세츠 주내 351개 타운의 평균 재산세(Property Tax)가 재산평가액 $1,000당 $15.48로 지난해에 비해 무려 3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민협회 정치인턴 장학생 모집 2019.01.10
뉴잉글랜드 시민협회가 여름방학 동안 주요 정치인 사무실에서 인턴으로 일할 2019년 정치 인턴십 장학생을 모집한다. 시민협회는 선정된 대학생에게 $2,000을 고..
H마트 설맞이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시작 2019.01.10
미주 최대 아시안 슈퍼마켓 체인 H 마트의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서비스가 2월 5일 설날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고객 맞이 준비를 시작했다.미국에서 간편하게 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