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2월 말에 2차 북미정상회담 열린다
폭스뉴스 인터뷰…"토대만들기 위해 팀 파견"
"2월말 회담은 북과 미가 합의한 것"
보스톤코리아  2019-01-31, 19:50:23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서울=뉴스1) 김윤경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월 말까지는 2차 북미정상회담이 있을 것"이라고 30일 폭스뉴스를 통해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폭스뉴스 숀 해니티와의 인터뷰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두 번째 회담을 위한 '토대'(foundations)를 만들기 위해 이미 아시아에 있는 공개되지 않은 지역에 팀을 파견했다"고 말했다. 이는 정상회담 개최지와 관련된 실무팀이 이미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는 얘기로 해석된다. 개최지로는 베트남이 가장 유력하게 관측되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그들은 이제 한반도 비핵화뿐 아니라 북한 주민의 밝은 미래를 위한 길을 향해 실질적이고 추가적인 발걸음을 내딛기 위한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움직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나는 우리가 다음 달 말(the end of the month)에 북미정상회담을 가질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그것이 계획이며 북한도 동의한 것이다. 우리도 그렇게 하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베네수엘라 사태와 관련해선 "자유에 대한 추구가 계속되고 있다"고 언급하고 "미국은 자유와 민주주의를 추구하면서 베네수엘라 국민을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태의 중심에 있는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에 대해 '인도주의적 위기'를 초래하고 있다면서 "이는 마두로 정권에, 인간에 의해 만들어진 재앙"이라고 비난했다. 

s914@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트럼프 정보당국, 순진하고 틀렸다 학교로 돌아가라 2019.01.3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미국 국가정보국(DNI)을 향해 이란의 위협에 대해 "순진하고 틀렸다"고 비난했다.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서 "DNI는 ..
복스, 트럼프 북 비핵화 입장 후퇴했다 2019.01.3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차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연일 비핵화 낙관론을 펼치고 있는 상황에서 북한 문제와 관련한 트럼프 대통령의 입장이 후퇴했다는 지적이 제..
폼페이오, 2월 말에 2차 북미정상회담 열린다 2019.01.31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월 말까지는 2차 북미정상회담이 있을 것"이라고 30일 폭스뉴스를 통해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폭스뉴스 숀 해니티와의 인..
미중 워싱턴 무역협상 타결 가능성 낮다, 이유는? 2019.01.31
지난달 1일 미국과 중국이 90일 동안 무역전쟁 휴전을 선언한 이후 처음으로 장관급 무역협상을 하고 있다. 최고위급 회담이다.미국에서 무역 분야의 ‘짜르’로 불리..
일본이 가장 우려하는 건 통일 한국의 핵보유 2019.01.31
일본이 향후 남북한과의 관계에서 가장 우려하는 것은 향후 '통일 한국'이 북한의 핵무기를 그대로 넘겨받는 상황이란 주장이 제기됐다.미치시타 나루시게(道下德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