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량 2위 양계장서 살모넬라균달걀 2억개 리콜
22명 감염 반응, 2010년 이후 최대 리콜사태
보스톤코리아  2018-04-19, 20:41:20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지난 13일 노스캐롤라이나 주 로즈 에이커 농장의 달걀 유통을 중단하고, 9개주에서 2억600만개가 넘는 달걀을 회수하도록 조치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지난 13일 노스캐롤라이나 주 로즈 에이커 농장의 달걀 유통을 중단하고, 9개주에서 2억600만개가 넘는 달걀을 회수하도록 조치했다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노스캐롤라이나 주의 한 양계장이 살모넬라균에 오염돼 이곳에서 생산된 달걀 2억개 이상이 리콜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15일 워싱턴포스트(WP) 등 언론에 따르면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지난 13일 노스캐롤라이나 주 로즈 에이커 농장의 달걀 유통을 중단하고, 9개주에서 2억600만개가 넘는 달걀을 회수하도록 조치했다고 밝혔다.

달걀을 섭취하고 살모넬라균 감염 증상을 일으킨 사례는 현재까지 모두 22건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살모넬라균에 감염되면 심한 설사와 위경련·구토 증세를 보일 수 있다. 탈수 증상으로 이어질 경우 어린이와 노인들에게 치명적일 수 있다.

미 FDA는 소비자들이 제품을 확인해 오염된 달걀을 섭취하지 말 것을 권고했다. 로즈 에이커 농장은 콜로라도, 플로리다, 뉴저지, 뉴욕 등 미국 9개주에 달걀을 납품해왔다. 

로즈 에이커 농장은 미국에서 2번째로 많은 달걀을 생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농장에는 300만 마리가 넘는 암탉이 있어 하루에만 230만여개의 알을 낳는다.

이번 달걀 리콜 사태는 2010년 이후 최대 규모라고 미 식품안전뉴스는 소개했다. 당시 아이오와 양계장 2곳이 살모넬라균에 감염돼 달걀 5억5000만개가 회수됐다.

wonjun44@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엎친 데 덮친 페이스북 얼굴인식 집단소송 직면 2018.04.19
페이스북이 개인정보 유출과 관련해 많은 압박을 받고 있는 가운데 그 압박감이 가중됐다. 16일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은 페이스북이 허락없이 불법으로 사용자들의 얼굴..
WTI 2014년 이후 첫 70달러 목전, 사우디 100불 원해 2018.04.19
(런던 로이터=뉴스1) = 19일 국제유가 오름세가 지속돼 벤치마크 유종들이 2014년말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서부텍사스원유(WTI)는 70달러선을 목전에 두..
생산량 2위 양계장서 살모넬라균달걀 2억개 리콜 2018.04.19
노스캐롤라이나 주의 한 양계장이 살모넬라균에 오염돼 이곳에서 생산된 달걀 2억개 이상이 리콜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15일 워싱턴포스트(WP) 등 언론에 따르면 미..
라이언 의장, 중간선거 불출마 1월 은퇴…공화 빨간불 2018.04.12
공화당 차기 대선주자로 꼽히는 폴 라이언 하원의장이 내년 1월 임기를 끝으로 은퇴하겠다고 밝혔다.11일 라이언 의장의 대변인인 브렌단 벅은 이날 성명을 통해 "...
보서트 국토안보보좌관 돌연 사임, 볼턴이 요구해 2018.04.12
톰 보서트 미국 백악관 국토안보보좌관이 백악관을 떠난다.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공식 업무를 시작한 지 하루만이다.10일 AFP통신에 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