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TA 평균 6.3% 요금 인상안 발표
보스톤코리아  2019-01-31, 19:55:06 
MBTA에서 평균 6.3% 인상된 대중 교통 요금안을 발표했다
MBTA에서 평균 6.3% 인상된 대중 교통 요금안을 발표했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MBTA에서 2019년도 요금 인상 방안을 지난 28일 공개했다. 예상했던 대로 여객선 한 개 노선을 제외한 모든 노선과 모든 대중 교통 수단에서 요금이 인상된다.

MBTA의 요금 인상안이 받아들여질 경우, 오는 7월부터 평균 6.3% 인상된 대중 교통 요금이 적용된다.

찰리 카드를 이용하여 전철을 탈 경우에는 10센트가, 버스를 이용하는 경우에는 15센트가 오른다. 전철과 버스를 한 달 동안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먼슬리 패스의 경우 5.50달러가 인상되어 90달러에 판매된다.

MBTA의 요금 인상이 확정되면, 2016년 이후 첫 요금 인상이 된다. 2012년 이후로는 4번째 요금 인상이다. 매사추세츠 주 법은 MBTA가 2년에 한 번씩 7% 이내에서 요금을 인상하는 것을 허용하고 있다.

MBTA는 공개된 요금 인상안에 대해 공청회를 열 예정이다. 여론 수렴 후 MBTA 재정 위원회는 오는 3월에 요금 인상안에 대한 가부를 결정한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주지사, 사이버 왕따 법안 재발의 2019.02.07
찰리 베이커 매사추세츠 주지사와 캐린 폴리토 부주지사가 공동으로 사이버 왕따 관련 법안을 재발의했다. 최근 사이버 왕따 사례가 급증하고 이에 따라 청소년들이 심각..
패트리어츠 슈퍼볼 우승 퍼레이드 5일 11시 2019.02.04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온라인 팀 = 패트리어츠와 보스톤시는 2019년 슈퍼볼 우승 퍼레이드를 2월 5일 오전 11시 보스톤 시내에서 개최키로 했다. 뉴잉글랜드..
보스톤 $5 교통 체증 수수료 제안 2019.01.31
보스톤 시에서 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만들어진 단체가 보스톤을 오가는 차량에 5달러의 “교통 체증 수수료”를 부과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이 단체는 마틴 월시..
MBTA 평균 6.3% 요금 인상안 발표 2019.01.31
MBTA에서 2019년도 요금 인상 방안을 지난 28일 공개했다. 예상했던 대로 여객선 한 개 노선을 제외한 모든 노선과 모든 대중 교통 수단에서 요금이 인상된다..
2019 수퍼볼 기념 특별 맥주 발매 2019.01.31
매사추세츠 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샘 아담스 맥주 회사가 이번 주 일요일에 열리는 수퍼볼 경기를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특별한 맥주를 준비했다. 패트리어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