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센트짜리 페니 경매 가격 20만 달러
보스톤코리아  2019-01-17, 20:16:13 
경매에서 20만 4천 달러에 팔린 1943년 페니
경매에서 20만 4천 달러에 팔린 1943년 페니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1943년에 만들어진 1센트짜리 동전이 경매에서 20만 달러 이상의 가격에 판매되었다. 링컨의 초상화가 그려져 있는 이 동전은 전 세계에 몇 개밖에 없는 굉장히 희귀한 동전이다.

헤리티지 옥션에 따르면 이 진귀한 동전의 경매에 30명 이상의 사람들이 입찰했다.
1센트짜리 동전인 페니는 시대에 따라 조합이 바뀌기는 했지만 주로 구리와 아연으로 만들어졌다. 예외적으로 1943년에 만들어진 페니는 2차 세계대전 때문에 구리와 아연을 비축하기 위해 철을 이용하여 만들어졌다. 

그러나 조폐국의 실수로 1943년에 생산된 약 10개에서 15개 정도의 페니가 구리로 만들어졌다. 이번에 경매에서 팔린 동전이 구리로 만들어진 1943년 페니다.

이 동전은 매사추세츠 피츠필드의 돈 루테스가 소유하고 있었다. 루테스는 1947년에 고등학교 구내 식당에서 잔돈으로 거슬러 받은 동전을 사용하지 않고 평생 보관하고 있었다.
지난해 9월에 사망한 루테스는 자신의 모든 소유물을 경매에 부쳐 수익금을 피츠필드 공립 도서관에 기부해달라고 유언을 남겨 이 페니가 경매에 부쳐졌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스타벅스 보스톤서 배달 서비스 실시 2019.01.24
스타벅스를 사랑하는 보스토니안에게 반가운 소식이 있다. 시애틀에 본사를 두고 있는 스타벅스에서 보스톤을 포함한 미국 내 주요 도시에서 배달 서비스를 시작한다. 스..
MA주, 미국 내 교육 수준 높은 주 1위 2019.01.24
문화와 교육의 도시 매사추세츠 주의 교육 수준이 다른 어떤 주보다 높다는 사실이 다시 한 번 증명되었다. 최근 발표된 자료에서 매사추세츠 주는 미국에서 교육 수준..
마리화나 영향 받는 운전자 체포 정당 2019.01.17
매사추세츠 주에서 유흥용 마리화나의 사용과 판매가 합법화 되었지만, 마리화나 때문에 흥분된 상태의 운전자를 경찰이 체포하는 것은 정당하다는 판결이 나왔다. 최근..
1센트짜리 페니 경매 가격 20만 달러 2019.01.17
1943년에 만들어진 1센트짜리 동전이 경매에서 20만 달러 이상의 가격에 판매되었다. 링컨의 초상화가 그려져 있는 이 동전은 전 세계에 몇 개밖에 없는 굉장히..
대학교 원서 접수비로 돈 버는 대학들 2019.01.17
미국에서 대학교를 가는 것은 인생에서 최대의 투자가 될 정도로 비싼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대학교에 지원서를 접수하면서 지불하는 지원 비용도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