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인데...웨스트나일바이러스 모기 여전히 활발
올해 38건째 사상 최대 감염환자 발생
보스톤코리아  2018-10-09, 23:11:51 
10월에 접어든 지금도 웨스트나일바이러스 모기가 활발하게 활동해 최근들어 9건의 감염환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매사추세츠 보건부는 5일 밝혔다. 

바이러스 감염환자는 미들섹스카운티, 에섹스 카운티에서 각각 3건, 그리고 반스터블, 서폭, 프랭클린 카운티에서 각각 1건씩 발생했다. 남성이 5명, 여성이 4명이며, 연령별로는 30대, 40대, 80대가 각 1명, 50, 60, 70대가 각 2명으로 모두 병원에 입원했다. 

올해 들어 웨스트나일 바이러스 감염환자는 모두 38명으로 지난 2012년 33건을 훨씬 넘어섰다. 이로써 2018년은 사상 최대 감염자 수를 기록하게 됐다. 지난 2017년에는 단지 7건에 그쳤다. 

특히 올해 가을은 예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많아 모기들의 활동이 계속 활발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보건부는 반드시 모기퇴치체를 사용하는 등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MA주 미국에서 4번째로 소득 높아 2018.10.11
최근 미국 내 어떤 주가 가장 가난한 주인지, 어떤 주가 가장 부자 주인지에 대한 보고서가 발표되었다. 매사추세츠 주는 가장 부자인 주 중 한 곳으로 꼽혔다.금융..
마리화나 카페 오픈까지 몇 년 더 필요 2018.10.11
약 2년 간의 기다림 끝에, 조만간 매사추세츠 주에서 유흥용 마리화나 판매점이 문을 열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마리화나를 구입한다고 해도 당분간은 집에서만 마리화..
세력 강화된 허리케인 매사추세츠 어떤 영향주나 2018.10.10
카테고리 3의 대형 허리케인으로 세력이 강화된 마이클이 9일 플로리다주를 강타한 후 육지에 상륙하면서 열대성 폭풍으로 변할 예정이며 매사추세츠 주에는 많은 비 외..
10월인데...웨스트나일바이러스 모기 여전히 활발 2018.10.09
10월에 접어든 지금도 웨스트나일바이러스 모기가 활발하게 활동해 최근들어 9건의 감염환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매사추세츠 보건부는 5일 밝혔다. 바이러스 감염환자는..
보스톤 매리어트 호텔 직원들 파업 2018.10.04
보스톤 소재 매리어트 호텔 직원들이 일터를 떠나 거리로 나섰다. 지난 3일부터 시작된 매리어트 호텔 파업은 보스톤 역사상 첫 메이저 호텔 파업이다. 몇 개월에 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