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영사관 모의 재외선거로 내년 총선 대비
보스톤코리아  2019-07-11, 19:42:17 
뉴튼에 위치한 총영사관에서 8일 열린 모의 재외선거에서 김용현 총영사가 투표 등록 확인 및 투표용지를 받고 있는 모습
뉴튼에 위치한 총영사관에서 8일 열린 모의 재외선거에서 김용현 총영사가 투표 등록 확인 및 투표용지를 받고 있는 모습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편집부 = 보스톤 총영사관이 내년 4월 실시될 한국 총선 재외국민선거를 대비한 모의 재외선거를 8일 가졌다. 재외 투표소의 운영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한국으로부터 방문한 선관위 출장단 관계자들이 모의 선거를 지켜보고 전체적인 운영에 대해 조언했다. 

선관위 출장단은 김재훈 인사과장, 선거 1과 조준기 사무관, 무안군 선관위 최치운 주무관, 법무부 이은주 주무관, 외교부 윤영자 외교행정관 까지 5명으로 구성됐다. 

선관위 출장단은 선관위에서 직접 관리 담당 직원을 파견하지 않은 지역을 주로 돌며 사전 점검을 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보스톤을 비롯 오타와 그리고 토론토를 방문한 후 귀국한다. 선관위 직원 20여명은 6월 1일자로 이미 파견되어 해당 공관에서 근무하고 있다. 

선관위 출장단이 9일 올스톤 소재 한국가든에서 장우석 한인회장과 서영애 부회장, 남궁연 전 선거관리위원장 등 선관위원들과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
선관위 출장단이 9일 올스톤 소재 한국가든에서 장우석 한인회장과 서영애 부회장, 남궁연 전 선거관리위원장 등 선관위원들과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
 
출장단은 9일 남궁연 전 보스톤 재외선거관리위원장을 비롯한 윤미자 당시 선거관리위원회 부위원장, 그리고 김숙경 위원(더블어민주당 정당추천)과 장우석 한인회장 및 서영애 부회장 등이 참가한 가운데 올스턴 소재 한국가든에서 오찬 간담회를 갖고 재외국민들의 선거 참여 독려를 위한 개선 방향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총영사관은 4월 재외국민선거를 위해 선관위가 지명하는 2인의 선관위원, 공관장이 추천하는 선관위원 1인, 3개 교섭단체 정당의 추천 위원 3명 등 총 6명으로 구성되는 재외선거관리위원회를 곧 구성할 예정이다. 

bostonkorean@hotmail.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로렌스 한인업체들 가스폭발 후유증 여전 2019.07.11
로렌스, 앤도버 등 가스 폭발 사고 지역 일부 한인업체들은 아직도 채 아물지 못한 후유증으로 시름하고 있다. 지난해 9월 13일 로렌스 인근 지역 가스폭발사고가..
한미노인회 캐비지 아일랜드 클램베이크 나들이 2019.07.11
보스톤 한미노인회는 메인 부스베이 항(Boothbay Harbor)에 위치한 캐비지 아일랜드를 방문해 해산물을 구워먹는 캐비지 아일랜드 클램베이크 나들이를 6월..
총영사관 모의 재외선거로 내년 총선 대비 2019.07.11
보스톤 총영사관이 내년 4월 실시될 한국 총선 재외국민선거를 대비한 모의 재외선거를 8일 가졌다. 재외 투표소의 운영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한국으로부터 방문한 선관..
매사추세츠 서부 한인회 애머스트 한국학교 방문 2019.07.11
매사추세츠 서부 한인회 임원단들이 애머스트에 위치한 애머스트 한국학교를 방문해 박철 교장 및 한국 운영회 회장과 환담했다. 매사추세츠 서부 한인회 서천 회장과 김..
캘리포니아주, 불법이민자 건강보험 법안 승인…미국내 최초 2019.07.11
캘리포니아주가 미국내 처음으로 불법 이민자에게 건강보험을 제공한다. 캘리포니아 개빈 뉴섬 주지사는 불법 이민자에게도 건강보험 혜택을 제공하는 법안에 9일 서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