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MA 351개 타운 재산세 평균 38% 인상
보스톤코리아  2019-01-10, 21:49:24 
케임브리지의 경우, 높은 집값에도 불구하고 재산세가 $5.94에 불과했다. 사진은 케임브리지시청 모습
케임브리지의 경우, 높은 집값에도 불구하고 재산세가 $5.94에 불과했다. 사진은 케임브리지시청 모습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매사추세츠 주내 351개 타운의 평균 재산세(Property Tax)가 재산평가액 $1,000당 $15.48로 지난해에 비해 무려 3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매사추세츠 주세청 지역서비스부(Department of Revenue's Division of Local Services) 최근 자료에 따르면 재산세가 가장 저렴한 곳은 마타스 비녀드 소재 칠마크(Chilmark)로 재산세가 $2.88에 불과했다. 이와 더불어 인근의 낸터킷, 에드거타운, 아퀴나 등도 가장 저렴한 10위 안에 포함됐다. 

가장 높은 재산세는 롱메도우(Longmeadow)로 세율이 무려 $24.09에 달했다. 주로 재산세가 최상위에 속하는 커뮤니티는 웨스턴 매사추세츠 소재 타운들이었다. 

 
보스톤의 재산세는 $10.54로 평균보다 낮았으며 흥미로운 점은 케임브리지가 높은 집값에도 불구하고 재산세가 $5.94에 불과했다. 이외 보스톤 교외는 일반적으로 $9에서 $13 이내였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브루클라인은 $9.37이었고, 뉴튼도 $10.45로 비교적 낮았다. 웰슬리(11.57), 벨몬트($11.6), 알링턴($11.26)도 평균을 많이 하회한 반면 렉싱턴은 $14.12로 높았다. 

재산세는 땅과 건물의 평가액에 세율을 곱해 산정한다. 예를 들어 $500,000 평가된 주택을 보유하며 재산세율을 평균인 $15.48인 경우 연 재산세는 $7,740이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와우항공, 보스톤 런던 편도 항공 49달러 2019.01.15
(보스톤=보스톤코리아) 한새벽 = 아이슬란드의 저가항공사 와우항공(WOW Air)이 보스톤을 비롯한 뉴욕 등 미국 주요 도시에서 런던 등 유럽으로 가는 항공권을..
보스톤, 인공지능 세계 중심 노린다 2019.01.10
미국을 비롯 전세계적 생명공학(Bio)산업의 허브로 각광받고 있는 보스톤이 인공지능(AI)분야의 허브로 거듭나기 위한 준비작업을 하고 있다. 보스톤은 이미 로보틱..
2019년 MA 351개 타운 재산세 평균 38% 인상 2019.01.10
매사추세츠 주내 351개 타운의 평균 재산세(Property Tax)가 재산평가액 $1,000당 $15.48로 지난해에 비해 무려 3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민협회 정치인턴 장학생 모집 2019.01.10
뉴잉글랜드 시민협회가 여름방학 동안 주요 정치인 사무실에서 인턴으로 일할 2019년 정치 인턴십 장학생을 모집한다. 시민협회는 선정된 대학생에게 $2,000을 고..
H마트 설맞이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시작 2019.01.10
미주 최대 아시안 슈퍼마켓 체인 H 마트의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서비스가 2월 5일 설날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고객 맞이 준비를 시작했다.미국에서 간편하게 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