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 주 살인 사건 절반이 가정 폭력
가정 폭력이 살인의 가장 큰 요인
총기, 남편에 의한 살인 가장 많아
보스톤코리아  2018-10-11, 17:45:09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메인 주에서 발생하는 살인 사건의 절반 정도가 가정 내 폭력 때문이며, 10년 넘게 비슷한 비율이 유지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지난 9일 메인 주 정부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2016년부터 2017년 사이에 발생한 37건의 살인 사건 희생자 중 16명이 가족 구성원이나 가족 같이 친밀한 사람 때문에 사망했다.

메인 주 의회는 1997년에 가정 폭력으로 사망하거나 심각한 부상을 당하는 희생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메인 가정 폭력 방지 위원회를 구성했다. 2년에 한 번씩 보고서를 발표하는 가정 폭력 방지 위원회는 주 의사당에서 뉴스 컨퍼런스를 열고 2016-17 보고서를 발표했다.

12번째 보고서에서 위원회는 2012년부터 2016년 사이에 발생한 15건의 살인 사건의 가해자에 대해 구체적으로 밝혔다. 살인 사건 희생자 10명이 남편이나 남자친구, 혹은 전 남자친구에 의해 살해 당했으며 희생자 중에는 임신 중인 여성도 있었다. 4명의 희생자는 아동으로 부모에 의해 사망했으며, 1건은 할머니가 손자를 살해한 경우였다.

가정 폭력에 의한 살인 사건 중 총기를 사용한 경우는 35%였으며, 목을 조른 경우가 30%였다. 칼이 사용된 살인 사건은 10%였다.

가정 폭력이 살인 사건의 주된 요인이기 때문에 가정 폭력 방지 위원회는 법 개정 및 다른 방법을 통해 희생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노력을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해 메인 주 가정 폭력 방지 센터에 도움을 요청한 사람은 약 14,000명에 이른다.  

자넷 밀스 메인 주 법무부 장관은 “가정 폭력에서 희생자가 잘못하거나 문제를 해결할 책임을 지는 경우는 없다. 언제나 가해자가 선택하고, 가해자가 폭력을 멈출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뉴잉글랜드 고대 교우회 가을 정기 모임 2018.10.11
고려대학교 뉴잉글랜드 교우회 (회장 김명근, 건축 91)가 9월 29일 저녁 브루클라인 소재 브룩하우스 행사홀(Brookhouse Function Hal)에서 2..
옥수수 미로, 온가족이 즐기는 가을 액티비티 2018.10.11
키보다 더 큰 옥수수 밭에 비틀린 길을 내어 미로를 만들었다. 보이는 것은 머리 위의 가을 하늘 뿐이라고 해도 온 가족이 머리를 맞대고 고민하다보면 탈출 방법을..
메인 주 살인 사건 절반이 가정 폭력 2018.10.11
메인 주에서 발생하는 살인 사건의 절반 정도가 가정 내 폭력 때문이며, 10년 넘게 비슷한 비율이 유지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지난 9일 메인 주 정부가 발..
마리화나 카페 오픈까지 몇 년 더 필요 2018.10.11
약 2년 간의 기다림 끝에, 조만간 매사추세츠 주에서 유흥용 마리화나 판매점이 문을 열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마리화나를 구입한다고 해도 당분간은 집에서만 마리화..
정치색 감추던 테일러 스위프트 민주당후보 지지선언 2018.10.11
자신의 정치색을 좀처럼 드러내지 않았던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내달 6일 열리는 미국 중간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후보 2명을 지지한다고 선언해 화제가 되고 있다.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