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VS에서 의약품 배달 서비스
보스톤코리아  2018-06-21, 19:39:34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CVS에서 처방전 의약품을 집까지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실시한다. 미국 전역에서 의약품 배달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편의성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한 것이다.

미국에서 두 번째로 큰 의약품 판매점인 CVS는 처방전 의약품 뿐만 아니라 알레르기 약이나 비타민 제품 등도 집까지 배달해줄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달 비용은 4.99달러이며, 하루나 이틀 내로 배달해준다.

보스톤, 마이애미, 필라델피아, 샌프란시스코, 워싱턴 디씨 등에서는 조금 더 비싼 비용에 당일 배달 서비스도 실시할 예정이다. 뉴욕에서는 이미 지난해 말부터 해당 서비스가 시행되고 있다.

CVS와 같은 의약품 판매점을 비롯해 소비재를 판매하는 회사들은 최근 몇 년 사이 고객에 대한 서비스를 급격히 강화하고 있다. 온라인 시장의 공룡인 아마존과 경쟁해서 살아남기 위해 다양한 친고객 서비스를 추진하고 있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김영권 "빠르고 발 기술 좋은 멕시코…협력 수비 중요" 2018.06.21
한국 축구 대표팀의 주전 센터백 김영권(28·광저우 에버그란데)이 멕시코전을 앞두고 굳은 각오를 남겼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러시아 현지에서 진행된 김영권과의..
버핏, 베조스 합작 의료서비스 회사 보스톤 설립 2018.06.21
각기 다른 분야에서 최고의 자리에 오른 4사람이 모여 새로운 의료 서비스 회사를 설립한다. 투자의 귀재라 불리는 워렌 버핏, 아마존의 창업자이자 CEO인 제프 베..
CVS에서 의약품 배달 서비스 2018.06.21
CVS에서 처방전 의약품을 집까지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실시한다. 미국 전역에서 의약품 배달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편의성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MBTA 일부 전철역 주차장 이용 요금 인상 2018.06.21
전철을 이용해 출퇴근 하는 매사추세츠 주민들은 올해 교통 요금의 인상은 피할 수 있었다. 그러나 전철역 주차장을 이용하는 비용은 일부 인상될 예정이다.MBTA 재..
무인자동차 이제 보스톤 전역에서 시험주행 2018.06.21
무인자동차를 보스톤과 인근 도시에서 목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무인 자동차 회사 누토노미(nuTonomy Inc)는 그동안 사우스보스톤 시포트디스트릭트에서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