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TA 일부 전철역 주차장 이용 요금 인상
32곳 인상, 21곳 인하, 46곳은 동결
붐비는 전철역 인원 분산 주목적
보스톤코리아  2018-06-21, 19:38:36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전철을 이용해 출퇴근 하는 매사추세츠 주민들은 올해 교통 요금의 인상은 피할 수 있었다. 그러나 전철역 주차장을 이용하는 비용은 일부 인상될 예정이다.

MBTA 재정 위원회는 지난 18일 회의에서 32개 전철역 주차장의 하루 이용 요금을 인상시키는 방안을 표결에 부쳐 통과시켰다. 대신에 21개 전철역 주차장은 요금이 인하되며, 나머지 46개 전철역에서는 하루 주차 요금이 동결된다.

또한 대부분의 전철역에서 주말 주차 요금이 주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인하된다. 새로운 주차 요금은 오는 8월 1일부터 적용된다.  

레드라인에 위치한 에일와이프, 브레인트리, 퀸지 아담스 역의 하루 주차 요금이 가장 많이 올랐다. 7달러가 인상되어 주중 하루 주차 요금은 10달러가 된다. 주말 주차 요금은 3달러다.

그린라인의 체스트넛 힐 역과 오렌지라인의 웰링턴 역은 6달러가 올라 평일 주차 요금은 9달러가 부과된다. 그러나 커뮤터 레일의 하버힐 역의 주차 요금은 기존의 4달러에서 2달러로 내려간다.

에반 로위 MBTA 수익 담당관은 10여년 만에 처음으로 MBTA 주차 요금을 조정하는 것이라며, 이번 조정의 주된 목적은 사람이 많이 붐비는 전철역을 이용하는 사람들을 분산시키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로위는 “어떤 역의 주차장에는 주중이나 주말에나 수 천 대의 차량이 주차할 수 있는 공간이 비어 있다. 반면에 어떤 역에서는 전철역의 주차장에 차를 세우기 위해 아침 7시 30분 이전에 와야 하는 곳도 있다”고 말했다.

MBTA는 최근 몇 개월 동안 전철, 버스 등 대중교통 전반에 걸쳐 요금을 인상할 것이라는 신호를 계속해서 보내고 있다. 스테파니 폴락 교통부 장관은 낮은 수준의 인상을 요청하고 있지만, MBTA 재정 위원회는 큰 폭의 요금 인상을 계획하고 있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버핏, 베조스 합작 의료서비스 회사 보스톤 설립 2018.06.21
각기 다른 분야에서 최고의 자리에 오른 4사람이 모여 새로운 의료 서비스 회사를 설립한다. 투자의 귀재라 불리는 워렌 버핏, 아마존의 창업자이자 CEO인 제프 베..
CVS에서 의약품 배달 서비스 2018.06.21
CVS에서 처방전 의약품을 집까지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실시한다. 미국 전역에서 의약품 배달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편의성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MBTA 일부 전철역 주차장 이용 요금 인상 2018.06.21
전철을 이용해 출퇴근 하는 매사추세츠 주민들은 올해 교통 요금의 인상은 피할 수 있었다. 그러나 전철역 주차장을 이용하는 비용은 일부 인상될 예정이다.MBTA 재..
무인자동차 이제 보스톤 전역에서 시험주행 2018.06.21
무인자동차를 보스톤과 인근 도시에서 목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무인 자동차 회사 누토노미(nuTonomy Inc)는 그동안 사우스보스톤 시포트디스트릭트에서만..
하원 탈환하자…블룸버그, 민주당에 885억원 쾌척 2018.06.21
마이클 블룸버그 전 미국 뉴욕시장이 11월 중간선거에서 민주당의 하원 탈환을 위해 수천만달러에 달하는 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20일 뉴욕타임스(NYT), C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