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칼럼
정말 미국에 반이민 정서가 있나요?
성기주 변호사 칼럼
보스톤코리아  2017-12-21, 18:18:18   
제가 법대에 다니고 있을  때였습니다. 한 수업 시간에 교수님이 학생들에게 질문합니다. 약 100명 정도가 이 수업을 듣고 있었습니다. “여기 있는 학생 중 이민 1세대들 손들어 보세요” 저를 포함 5명 정도가 손을 들었습니다. 전 ‘왜 이런걸 물어보시지 기죽게?’ 라고 혼잣말을 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두번째 질문부터 제 예상이 완전히 빗나갔습니다. “자, 그럼 부모님이 이민자인 사람들 손들어 보세요” 라는 교수님의 다음 질문에 거의 절반에 가까운 40여 명이 손을 들고 있었습니다. 

저는 놀라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손을 든 학생들 중에는 언제나 이민자들을 비판하고 자기네 나라로 쫓아버려야 한다고 말하던 학생들도 있었고 누가봐도 전형적인(?) 미국인으로 보이는 친구들도 많이 있었습니다. ‘뭐야? 지들도 이민자의 자식들이었네?’ 손을 든 학생들도 놀란 기색이 역력했습니다. 교수님이 또 질문하십니다. “그럼 마지막으로 본인의 할아버지나 할머니 세대가 이민 온 학생들 손들어 보세요” 라는 질문에 손 안들었던 나머지 학생의 거의 모두가 손을 들었습니다. 이 수업에 있던 모두가 놀랐던 기억이 납니다.

이 수업에 들어온 학생들이 미국 인구분포를 정확히 반영하지는 않겠지만 인종문제로 보수적인 보스톤에서도 이민자들의 비율이 이정도이니 미국 전체로 봤을 때 청교도들이나 남북전쟁을 겪은 사람들 같이 미국 초기에 이민 온 사람들의 후손들이 차지하는 인구 비중은 정말 미미합니다. 즉, 미국인 대부분이 이민자들이거나 이들의 가족들입니다. (초기 이민자들도 이민자들이지만) 참고로 반이민을 표방하는 트럼트 대통령도 할아버지가 독일에서 미국으로 이민온 이민 3세대 입니다.

이 수업 후 제가 어떻게 바뀌었을까요? 이들 앞에서 기죽을 필요가 없어졌습니다. 당당히 행동하게 됐고요. 오히려 콧대 높고 이민자 욕하는 친구들이 불쌍하기까지 했습니다. 결국 자기들 부모나 할아버지 할머니를 욕한 꼴이 됐으니까요.  

물론, 아직도 반이민 정서는 존재합니다. 하지만 저는 차별 당하고 힘들 일 겪고 있는 우리 유학생들에게 종종 위 이야기를 해줍니다. “절대 기죽지 마. 쟤네들도 다 이민자들 아니면 후손들이야!”


성기주 변호사 (Kiju Joseph Sung)
http://www.lookjs.com
Copyright ⓒ Law Office of Kiju Joseph Sun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성기주 칼럼니스트    기사 더보기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한담객설閑談客說: Locker Room 2017.12.21
크리스마스와 함께 명절 시즌이다. 오래전 한국에선 명절이면 목욕탕에 다녀와야 했다. 깨끗한 몸으로 명절을 맞기 위함이다. 나태주 시인이 쓴 ‘목욕’이란 시이다...
2017년 재정점검 2017.12.21
2017년이 저물어 갑니다. 한 해를 마감하며 재정적인 면에서 검토해야 할 몇 가지를 순서 없이 함께 나누어 봅니다.* 직장인들을 위한 은퇴플랜에 $18,000까..
정말 미국에 반이민 정서가 있나요? 2017.12.21
제가 법대에 다니고 있을 때였습니다. 한 수업 시간에 교수님이 학생들에게 질문합니다. 약 100명 정도가 이 수업을 듣고 있었습니다. “여기 있는 학생 중 이민..
해외근로소득공제(Foreign Earned Income Exclusion) : $102,100까지는 세금안낸다? 2017.12.21
(Q) 한국에서 발생한 소득 중 $102,100까지는 미국에 세금을 안낸다는데…그럼 소득이 $102,100이하면 미국에 세금신고 할 필요도 없나요?(A) 미국세법..
必(필)과 生(생) 2017.12.18
어떤 율법사가 일어나 예수를 시험하여 가로되 선생님 내가 무엇을 하여야 영생을 얻으리이까. 예수께서 이르시되 율법에 무엇이라 기록되었으며 네가 어떻게 읽느냐. 대..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