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목요일 최다 14인치 폭설
보스톤코리아  2017-02-07, 21:33:50 
가장 눈이 많은 보스톤의 2월이 기지개를 켜기 시작했다. 이번주 8일 수요일 밤늦게부터 목요일까지 최대 14인치에 달하는 폭설이 내릴 수 있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미 기상청은 이번 폭설이 8인치에서 최대 14인치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당초 예상보다 약 2인치 가량이 늘었다. 눈은 9일 새벽 12시께부터 내리기 시작해서 아침 그리고 저녁까지 지속적으로 내길 것이라고 기상청 빌 심슨 기상예보관은 밝혔다. 

기상청은 폭설주의보를 발령하고 운전 및 통행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가장 많은 눈은 해안지역으로 집중될 것으로 예상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내 딸 브랜드를 퇴출해?… 트럼프, 백화점에 분노 2017.02.09
이방카 브랜드 퇴출 노드스트롬에 "끔찍하다" 트윗 비서실장도 두둔…내각들 일제 트윗 실어나르기
"애플, 지금부터 20% 오른다" 목표주가 160달러 2017.02.09
뉴욕증시에서 애플 주가가 지난 6월부터 지금까지 47%가량 올랐다. 2년 만에 최고 수준이다. 일부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추가 상승할 수 있다고 주가 전망을 긍정적..
9일 목요일 최다 14인치 폭설 2017.02.07
가장 눈이 많은 보스톤의 2월이 기지개를 켜기 시작했다. 이번주 8일 수요일 밤늦게부터 목요일까지 최대 14인치에 달하는 폭설이 내릴 수 있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패트리어츠 사상 최고 역전승, 슈퍼볼 역사 다시 썼다. 2017.02.07
어느 샌가 승패보다는 게임의 흐름에 더 재미를 느끼게 된 것은 행운이었다. 이런 슈퍼볼 경기를 다시 볼 수 있을까 물을 정도로 흥미로운 게임을 끝까지 볼 수 있었..
영문 운전경력증명서 해외공관서 무료 발급 2017.02.06
경찰청 3월 1일부터 재외공관 발급시작